울산에서도 9월 2일부터 보다 쉽고 편하게 장애인콜택시를 이용할 수 있게 됩니다.

울산시에서 장애인 이동편의 향상을 위해 9월 2일부터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과 인터넷 누리집을 이용한 장애인콜택시 호출과 이용자가 많은 시간대에 휴무차 6대를 추가 운행합니다.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은 안드로이드용은 현재 출시했으나 아이폰용은 추가 개발해 출시할 예정입니다.
안드로이드폰 이용자는 플레이스토어에서 ‘울산 부르미(고객용)’ 앱을 내려받아 사용하면 됩니다.


인터넷은 울산 장애인콜택시 누리집(http://www.울산부르미.com)에서 간단한 회원가입만 하면 이용이 가능합니다.

 

통합 콜 관제

 

www.xn--2w2b29bt7ai2ft5j.com

이에 따라 장애인콜택시 이용자는 앱과 누리집 통해 편하게 이용접수를 할 수 있어 통화가 힘든 시간대에 대기시간을 줄이고 청각·언어 장애인의 이용 편의가 향상될 것으로 기대됩니다.

 

 



특히 접수 대기자 수와 배차된 차량의 위치를 실시간으로 확인 할 수 있어 이용자들이 보다 더 편리한 서비스를 지원받을 수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또한 울산시는 8월 말부터 이용이 많은 시간대(오후 3시~오후 9시)에 휴무차 6대를 추가 투입해 운행에 들어가 이용자들의 대기시간이 줄어들어 보다 빠른 서비스 제공이 가능해집니다.

 

 

 

울산 장애인콜택시(부르미)는 중증장애인들의 대중교통 이용 불편을 해소하고 사회활동 참여 기회를 확대하기 위해 울산시가 (사)울산광역시장애인복지서비스지원협회에 위탁‧운영 중인 장애인 이동지원사업입니다.

 

 

 

오는 2020년부터는 자동응답시스템(ARS)을 도입해 전화 이용 고객에게 자동으로 전체 대기자와 대기 순번을 안내해 대기시간을 예상할 예정입니다. 앞으로도 장애인의 이동 편의 향상을 위해 최선을 다할 예정이오니 여러분들의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Posted by 울산누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