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격적인 김장철을 맞이하여 어려운 이웃에게 김장김치로 온정을 전하는 훈훈한 행사가 마련됩니다.

 현대주부대학 총동창회(회장 박규자)는 11월 30일 현대스포츠클럽하우스 주차장에서 현대주부대학 총동창회, 현대중공업 어머니회, 현대미포조선  어머니회, 현대중공업 여사원 등 500명이 참가하여 ‘사랑의 김장담그기’ 행사를 개최합니다. 이들은 배추 1만 2,000 포기로 10kg 2,800통의 김장을 담가 경로당 및 경로식당, 생활시설, 기초수급자 등에게 전달할 예정인데요.


 울산시 관계자는 “사랑과 나눔을 실천하는 사랑의 김장담그기 행사에 참가한 사람들의 따뜻한 마음이 어려운 이웃들에게 그대로 전해져 훈훈한 겨울을 보냈으면 한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박맹우 울산 시장, 박순환 시의회 의장, 안효대 국회의원, 민계식 현대중공업 회장 등은 이 날 사랑의 김장담그기 행사에 동참해 김장담그기 일손 지원 및 행사 참여자들을 격려할 예정이다.
Posted by 울산누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