점점 날씨가 무더워지고 있습니다. 본격적인 여름철이 시작되고 있는데요.
날씨가 더워지기 시작하면 각종 바이러스들도 함께 기승을 부리기 시작합니다. 특히 실온에 음식물을 보관할 경우 음식이 상해 식중독이나 장염이 발생하기 쉽습니다. 식중독과 장염에 걸리면 어떤 증상이 나타나며, 어떻게 예방할 수 있는지 알아보도록 합시다.

 

 


장염과 식중독

장염은 위장관의 염증을 의미하는데요. 소화기관이 감염되어 설사, 구토, 발열, 복통, 전신회약, 탈수 등의 증상을 보이는 감염성 혹은 독소형 질환입니다. 장염 가운데 식품의 섭취가 원인일 경우 이를 '식중독'이라고 합니다. 식중독은 오염된 음식물을 먹었거나 음식 자체의 독성으로 발병하는 일종의 임상 증후군인데요. 그렇기 때문에 음식물 섭취시 주의를 해야 한답니다. 흔히 여름철에 식중독이 많이 발생하는 것으로 알고 있는데요. 식중독은 특별한 계절때문에 발생하는 것은 아닙니다. 그렇지만 더운 날씨와 높은 습도에서 세균이 번식하기 쉽기 때문에 장마철이 끼어있는 여름철에 식중독이 많이 발생하는 것입니다.

 

장염의 가장 흔한 증상은 설사이며, 설사가 잦아지기 시작하면 탈수가 일어나기 쉽습니다. 

또한 구토나 복통 미열이 동반되기 때문에 정신쇠약이 유발될 수 있습니다. 심하면 두통이나 근육통이 함께 발생할 수 있어 감기와 혼돈되는 경우도 있습니다. 만약 변이나 토사물에서 혈액이 보이거나 48시간 이상 구토를 하는경우, 40도 이상의 고열이 있는 경우는 반드시 병원을 방문하시기 바랍니다.

 

 

장염과 식중독 예방법
① 모든 음식물은 익혀서 섭취하고, 물은 반드시 끓여 드세요.
② 육류와 어패류를 취급한 칼, 도마는 교차 오염이 발생하지 않도록 구분하여 사용해야 합니다.
③ 음식을 조리하기 전, 식사 전, 화장실을 다녀온 후, 외출 후에는 반드시 손을 씻어 주세요.
④ 조리한 식품을 실온에 보관하지 말고, 냉장 보관 후 빠른 시간 내에 먹도록 합니다.
⑤ 날 음식과 조리된 식품은 각각 다른 봉지에 싼 후 용기에 넣어 서로 섞이지 않도록 보관하세요.

 

 

장염과 식중독에 좋은 음식

1) 녹차
녹차는 향균작용을 하는 역할을 하는데요. 그뿐만 아니라 식중독에 걸리면 설사를 자주 하게 되어 탈수 증상이 나타나게 됩니다. 녹차에는 탈수 증상을 완화하는 폴리페놀이라는 성분이 함유되어 있어 장염이나 식중독에 걸렸을 때 효과적입니다.

 

 

2) 생강
생강은 특히 해산물과 함께 섭취하면 좋은데요. 그 이유는 해산물에 들어 있는 유해 비브리오균을 없애는데 효과가 있기 때문인데요. 얇게 저민 생강을 같이 곁들여 드시면 식중독 예방에 도움이 됩니다.

 

 

3) 매실

매실에는 독성 물질을 분해하여 복통 및 구토 증상 완화에 효과적인 피크르산 성분이 함유되어 있는데요. 그렇기 때문에 식중독에 걸렸을 때 매실차 혹은 매실농축액을 물에 희석하여 마시면 좋습니다.

 

 

4) 깻잎

깻잎에는 '정유'라는 성분이 있어 특유의 향이 나는데요. 이 향이 방부제 역할을 해 음식이 상하는 것을 예방한답니다. 여름철 상하기 쉬운 음식을 조리할 때 깻잎을 넣어주면 맛도 좋고 식중독도 예방할 수 있습니다.

 

 


5) 팥
팥은 이뇨작용이 뛰어나 인체에 불필요한 수분을 체외로 배출시키는 것을 돕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식중독에 걸렸을 때 팥가루나 팥물을 적당량 먹으면 구토가 멈추고 증상 완화하는 데 도움을 줍니다.

 

여름철 걸리기 쉬운 장염과 식중독에 대해 알아보았는데요. 평상시 손,발을 깨끗이 씻는 철저한 위생관리를 통해 올 여름은 건강하게 준비해 보세요.

 

 

 

 

 

Posted by 울산누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