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월하면 울산에서 빠질 수 없는 행사 중 하나인 장미축제가 다채로운 행사와 볼거리, 먹거리 등으로 시민들의 눈길을 사로 잡았는데요. 지난 26일 화려한 폐막식을 끝으로 무사히 마무리 되었습니다.

 

폐막식이 열리는 마지막날까지 정말 많은 관람객들의 방문으로 늦은 밤까지 뜨거운 열기가 넘쳐난 곳,

2019 울산대공원 장미축제의 현장을 소개합니다.

 

 

낮에 와도 아름다운 풍경이 가득한 울산대공원이지만, 이번 장미축제기간 동안에는 밤에도 즐길거리가 풍부하여 볼거리 들이 많이 있었습니다.

 

 

푸드트럭에서 다양한 먹거리를 맛 볼수 있어 좋았고, 바로 옆에 준비된 장미카페에 앉아 시원한 밤 바람을 느끼며 준비한 음식들을 함께 먹으며 쉴 수 있어 무척이나 좋았습니다.

 

 

로즈카페 앞 공연장에서도 행사기간 동안 다채로운 공연 및 이벤트가 열리며 시민들이 함께 무대위로 올라가 시합을 하기도 하는 등 소통하고 함께하는 축제의 장이 되었습니다.

 

 

울산의 다양한 사회적기업, 청년창업기업이 모두 참여한 2019 울산대공원 장미축제에서는 장미천연염색, 장미스카프, 장미에코백 만들기 등 다양한 체험활동을 함께 할 수 있었고, 늦은 밤까지도 체험활동에 참여하며 열기가 식지 않는 모습을 보였습니다.

 

 

장미원으로 들어가는 입구와 매표소가 혼잡하여 울산대공원 남문 입구와 장미원으로 가는 길에 임시 매표소를 추가로 운영하며 혼잡으로 인한 불편을 해소하였으며, 분실물센터와 물품보관함을 운영하여 관람에 도움을 줄 수 있도록 하였습니다.

 

 

특히나 폐막식이 진행되는 2019 울산대공원 장미축제 마지막날에는 초청가수 YB밴드의 즐거운 음악과 함께 하였으며, 많은 관람객이 하나되어 합창을 하기도 하는 등의 장관이 펼쳐지기도 하였습니다.

 

 

밤에도 아름다운 장미를 관람할 수 있도록 조명이 설치되어 어두운 밤에도 화려하게 빛나는 장미 들을 관람할 수 있어 무척이나 좋았던 울산대공원 장미원~~

 

 

온 가족과 연인, 친구들과 함께 뜨거운 더위를 피해 늦은 시간까지 다양한 체험과 볼거리 들로 좋은 추억을 남길 수 있었고, 너무나 뜻 깊은 멋진 2019 울산대공원 장미축제 현장이었습니다.

 

 

 

 올해 더 많은 볼거리 들과 행사진행으로 성공리에 막을 내린 울산대공원 장미축제,

축제는 끝났지만 울산대공원 장미원에서는 만개한 장미를 감상하실 수 있으니 주말 나들이로 장미원을 찾아보실 것을 적극 추천해 드리고 싶습니다.

 

 

 

 

 

Posted by 최가현

댓글을 달아 주세요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