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1회 자전거의 날을 기념한 2019 울산 자전거 대축전이 2019년 4월 21일 일요일 오전 9시 남구 태화강 둔치에서 열렸습니다. 자전거 동호회 회원 300명과 참여시민 500명, 일반체험 700명 등 총 1,500여 명을 예상할 만큼 많은 참가자들이 모였습니다.

 

 

 

완주를 응원하는 식전 행사로 프로댄서 공연 및 스피닝 공연, 비엠엑스(BMX) 자전거 묘기 그리고 공식행사, 식후행사 등 퍼레이드를 참가하지 않는 시민들을 위해 부대행사까지 다양한 행사들로 축제를 즐길 수 있도록 하였습니다.

 

 

제공 울산시

 

 

자전거 퍼레이드 코스로는 태화교 행사장에서 삼호교와 구영교(울주 자전거체험장)를 돌아 행사장까지 왕복을 하는 코스로 총 주행거리 14.23km로 진행되었습니다. 참여시민의 원활한 행사 진행을 위해 자전거전문팀이 전·후로 에스코트하였으며 노약자 등 완주가 어려운 분들을 위해 중간 반환점(삼호교)에서 대기하였다가 돌아오는 완주자와 합류하여 행사장으로 복귀하는 코스를 함께 진행하였습니다.

 

 

 

자전거 대축전은 대회가 아닌만큼 완주를 목표로 한 퍼레이드 행사입니다. 그래서인지 출발 신호 후에도 서두르지 않고 각 동호회와 팀별, 가족단위 등 구호를 외치며 함께 기념 촬영을 하며 여유롭게 출발하였습니다.

 

 

 

 

퍼레이드를 진행하는 동안 행사장에서는 어린이 자전거 운동회와 자전거 한지전통 만들기, 외발 자전거 체험, 자전거 교통안전교실 등이 운영되었습니다.

 

 

 

 

참여시민 중 아주 특별한 자전거를 선보이기도 했습니다. 반려견과 아이, 어른이 함께 탈 수 있도록 설계된 자전거와 외발자전거를 이용해 퍼레이드를 완주하는 등 다양한 참가자분들의 이색적인 모습이 눈에 띄었습니다.

 

 

 

 

완주 후 골인지점에서 취재진을 향해 손을 흔들며 반겨주는 모습에 제가 더 반갑기도 하였습니다. 힘든 기색 없이 완주 기념 촬영을 하며 행사를 마칩니다.

 

"두 발로 건강을 두 바퀴로 행복을, 자전거 타기 좋은 건강도시 울산"을 만들기 위해 적극적으로 참여해주신 시민분들을 응원하며 다음 울산 자전거 대축전을 기다려봅니다.

 

 

 

 

Posted by 백창현[블로그기자]

댓글을 달아 주세요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