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로는는 북구 명촌동 명촌교 북단사거리에서 염포동 성내삼거리를 연결하는 도로인데요.
아산로는 현대그룹 고 정주영회장의 호를 따서 부여한 도로명이기도 합니다.  울산의 발전에 큰 기여를 한 인물이기 때문에 도로명으로 부여되었답니다. 아산로 덕분에 동구지역으로의 이동이 원활해 졌고, 산업물류 수송도 편리해졌답니다.

 

 

 

Posted by 울산누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