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월 15일 많은 수험생들의 노력이 결실을 맺는 수능이 치뤄집니다.
수능날 가장 중요한 것이 컨디션인데요. 수험장에 늦지 않게 도착하는 것 부터 컨디션을 조절할 수 있는 좋은 방법이겠죠.

울산에서도 26개교에서 수능이 실시되는데요. 2019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날 수험생의 교통편의를 위해 특별교통대책을 마련했습니다.

 

 

우선 시험 당일 관공서, 공공기관, 금융기관, 연구기관, 기타 50인 이상 사업체와 시험장이 아닌 학교의 출근 및 등교 시간을 오전 10시로 조정합니다. 또한 교통상황실을 마련해 구·군 및 관할 경찰서와 합동으로 시험장 반경 200m까지 차량통제 및 주차금지 지도에 나서는데요.

 

특히 시험장 반경 2㎞ 이내 간선도로 불법 주정차는 집중단속과 견인 조치할 계획입니다.
시내버스의 경우 시험장행 표지 부착과 안내방송 실시와 26개 시험장별 운행차량의 정시성을 확보합니다.

수험생 등교시간대인 오전 6시부터 8시10분까지 160개 노선 870대 버스를 탄력적 배차를 실시합니다.
승용차요일제 대상차량 5,723대도 일시 해제해 수험생의 수송 편의를 제공한다는 방침입니다. 택시업체는 개인택시와 일반택시 1,629대의 부제를 해제해 수험생 먼저 태워주기 및 함께 태워주기를 실시합니다.


그리고‘범서 콜택시(대표 김용우, 211-8668)’는 등록된 200대의 택시를 동원해 수험생의 무료수송 자원봉사활동으로 수험생의 이동 지원에 나섭니다.

 

 

 


울산시 교통관리센터 상황실(052-272-5001)은 시험장 주변 간선도로 및 교차로 등 실시간 교통상황을 도로전광표지판 및 버스정보시스템을 통해 제공하고 긴급수송 대비 비상연락망을 유지할 계획입니다.

이 밖에 시험장 주변 소음방지 대책으로 영어영역 듣기 평가가 시행되는 3교시(13시 10분~13시 35분, 25분간) 시간대에는 시험장 주변 확성기 소음통제, 대형공사장 소음통제, 울산공항 비행기 이·착륙 금지와 운항시간 조정 등이 이뤄질 예정이에요.

 

 

 

울산에서는 수능을 치룰 1만 3,219명의 수험생들이 정해진 시간 내에 시험장으로 입실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겠습니다. 울산 시민들께서도 수능당일 수험생들이 입실하는 시간대에는 자가용 운행을 자제해 주시고 수험생들의 시험을 위해 양보해 주시기를 당부드립니다. 울산에서 수능을 치르는 모든 수험생들을 울산이 응원합니다!

 

 

Posted by 울산누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