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더운 여름이면 오싹한 공포영화나 귀신의 집이 생각나는데요.
울산에는 해마다 여름이 되면 울산 태화강 대숲을 떠도는 오싹한 귀신들을 만나볼 수 있습니다. 바로 태화강대숲납량축제인데요. 매년 진행되고 있지만 올해는 한층 더 강력한 공포를 선사할 제12회 울산태화강대숲납량축제가 오는 8월1일부터 5일까지 태화강대공원 일원에서 펼쳐질 예정!


제12회 울산태화강 대숲납량축제

 

출처:한국연극협회울산광역시지회

 

기간 : 8. 1.(수) ~ 8. 5.(일) ※ 개막식 : 8. 1.(수) 20:00
장소 : 태화강대공원 야외공연장, 대숲산책로 일원

* 지난해와 달라진 점 : 행사기간 연장(3→5일), 패키지 상품 개발, 공포 VR입체영상관 운영
* 예매 : 인터파크, 티몬, 울산연극협회 홈페이지(7. 20.(금)부터 예매 가능)

-인터파크: http://ticket.interpark.com
-티몬: http://ticketmonster.co.kr/
-울산연극협회: http://www.ulsantheatre.or.kr

 

 

 

 

주요 프로그램

 

 

 

*호러트레킹 운영시간

 

출처:한국연극협회울산광역시지회

 

 

울산연극협회가 주관하는 대숲납량축제는 공포를 소재로 한 울산의 대표 여름축제로 올해 공포체험 VR체험관, 해외공연팀 공연 등 더욱 풍성한 볼거리를 마련했습니다. 지난해와 다르게 축제기간을 올해 총 5일로 연장한 대숲납량축제는 귀신마당(호러트레킹), 도깨비마당(프린지공연), 대숲마당, 체험마당, 먹거리마당 등 5개 공간으로 운영된답니다.

 

 


축제의 대표프로그램인 호러트레킹은 약 240m 구간에 걸쳐 8코스로 진행됩니다.
저승을 들어서는 입구를 표현한 초군문에 들어선 이후 지옥다리, 지옥귀, 처녀귀, 변귀, 미러귀, 해부학귀, 입시지옥귀 등이 펼쳐집니다. 구간별로 각각의 테마에 맞는 구조물과 특수효과가 설치되며, 언제 나타날지 모를 귀신들이 극강의 공포를 선사한다. 운영시간은 오후 8시부터 11시30분까지 인데요.

 

 


올해의 신규 콘텐츠로 공포체험 VR체험관이 체험마당 일원에 마련되니. 한번에 6명이 이용할 수 있는 VR장비를 통해서는 다양한 장르의 공포 영상물이 상영됩니다.

 

 


실제에 가까운 리얼한 영상과 사운드로 관람객들은 입체적인 공포체험을 할 수 있습니다. 또한 행사기간 대숲마당에서는 지역 4개 극단의 공포 연극공연이, 도깨비마당에서는 프린지 공연이 연일 이어집니다. 특히 8월 2일에는 러시아 국립극단의 특별 초청공연으로 코믹극 ‘퍼펙트웨딩’을 선보일 예정입니다.
호러트레킹(3,000원/인근상점이용권 2,000원 포함)과 공포체험 VR체험관(6,000원/인근상점이용권 2,000원 포함) 이용권이 포함된 패키지 상품은 울산연극협회 홈페이지(http://www.ulsantheatre.or.kr)를 통해 예매 가능합니다.

 

울산 최초로 공포를 테마로 한 대숲납량축제가 이제 울산 여름의 대표적인 축제로 자리잡았는데요.
무더운 날씨에 지친 여러분의 더위를 식혀줄 오싹한 대숲납량축제! 이번 납량축제에도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려요.


 

Posted by 울산누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