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화루사거리에 설치한 '중앙버스정류장' 효과 톡톡
울산 GO/Today2018. 5. 23. 08:00

지난 4월 21일 개통한 '태화루사거리 중앙버스정류장'에 대해 아시나요?
이는 교통사고를 예방하고 시민들의 불편을 줄이기 위해 새로운 버스정류장을 설치한 것인데요.

 

 

태화루 사거리 일대는 최근 3년간 중상사고 31건이 발생할 정도로 위험한 도로였는데요. 특히 우정지하도 앞 버스정류장에 20개 노선 버스가 정차한 후 태화교 방향 좌회전 차로에 진입하는 과정에서 2개 차로 이상을 물면서 잦은 교통사고와 운전자 간 다툼이 빈번했습니다.

 

 

 

 

이런 문제들을 해결하기 위해 중앙버스정류장을 설치했고, 한달 간 모니터링을 했습니다.

차량엇갈림은 이번 중앙버스정류장 설치를 추진하게 된 가장 큰 이유였는데요. 태화루 사거리 일대는 차량 통행이 많은데다, 특히 인근 우정지하차도 앞 버스정류장에 20개 노선 버스가 정차하고, 태화교 방향 좌회전 차로에 진입하는 과정에서 2개 차로 이상을 가로질러야하는 구조로 돼 있어 잦은 교통사고는 물론 운전자들 간 다툼이 빈번했습니다.

 

 

 

 

모니터링 결과 좌회전 시내버스와 일반차량 간의 엇갈림 횟수는 시간당 200회에서 30회로 크게 감소했습니다. 차량 소통도 크게 개선됐는데요. 가장 혼잡한 태화장날 퇴근 때 기준으로 번영교하부에서 태화루사거리 방면 통행속도는 기존 8㎞/h에서 14㎞/h로 약 64% 개선됐습니다. 최대 대기행렬의 길이도 1.2㎞에서 0.7㎞로 감소됐습니다.

 

 

 

보행자들의 편의도 생겨났습니다. 기존 태화강변 버스정류장 이용객이나 강북로 횡단보행자는 우정지하도의 계단을 통해서만 횡단이 가능했는데 횡단보도 설치 후 계단 없이 단거리로 평면횡단이 가능해진 것인데요. 보행동선 단축은 물론 교통약자의 이동편의도 개선된 것이죠.

 

 

 

출처:울산광역시 교통정책과


이러한 개선으로 운전자는 물론 보행자들에게도 좀 더 편의를 제공할 수 있어 참으로 기분 좋은 일이 아닐 수 없습니다. 앞으로도 울산시와 울산지방경찰청은 버스정류장내 진입속도를 낮추기 위해 과속단속장비를 추가 설치할 예정입니다.이번 횡단보도시설이 생겨 보행사고 위험이 발생할 수 있으니 운전자와 보행자 모두 횡단신호를 반드시 지켜주시길 바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