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넓은 취업 기회 제공과 우수인재 채용을 위한 박람회가 마련됩니다. 울산시는 부산시, 경남도와 공동으로 오는 11월 2일 중구 남외동 울산동천체육관에서 '2011년 울산부산경남 채용 박람회'를 개최할 예정인데요. 이번 채용 박람회에는 총 80개 부스가 설치돼 다양한 취업상담 및 채용 정보를 제공하게 됩니다. 참가 기업은 지역 내 중소기업 및 벤처기업 등 모두 200개사(직접 참여 54개사, 간접 참여 146개사)입니다. 구인직종은 제조업, 금융, IT분야, 서비스업 등 다양하게 구성됐습니다.


 면접을 희망하는 구직자는 행사 당일 이력서를 지참하여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동천체육관을 방문하여, 본인이 희망하는 기업체 부스에서 면접을 볼 수 있습니다. 이밖에 이날 채용박람회에는 다양한 부대행사도 마련됩니다. 울산고용노동지청은 이력서, 면접 클리닉, 직업심리검사 등을 지원하고 춘해대학은 면접 메이크업, 헤어시연 등을 선보입니다.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울산지사는 장애인 취업 상담 및 헬스키퍼 서비스를 제공하고 국가보훈처는 제대군인 취업 상담과 취업 정보를 제공합니다. 중소기업 종합지원센터는 우수중소기업 홍보관을 설치 운영하고 고용우수기업 청년 인턴 상담 등의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이번 박람회는 지역 내 구직자에게 취업 기회와 다양한 고용 정보를 제공하고 구인업체에는 필요인력 채용을 위해 마련됐다"면서"구직 희망자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당부합니다. 울산시는 11월 2일 오전 11시 동천체육관 입구에서 개막행사를 개최합니다.

 

Posted by 울산누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