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과 지방간 격차를 해소할 수 있는 방법은 무엇이 있을까요?' 국내에서 개발된 콘텐츠들을 한자리에서 볼 수 있는 2017넥스트콘텐츠페어가 지난 15일 부산 벡스코에서 성황리에 폐막했습니다. 문화체육관광부 주최 '미래의 일자리, 콘텐츠에 있다'를 주제로 열린 이번 행사에서는 지역의 독창성을 활용한 우수 콘텐츠 및 VR 등 4차 산업을 선도할 지역 특화 콘텐츠들이 전시되었는데요. 눈에 띄는 부스는 단연 울산지역에서 개발한 지역특화 콘텐츠였습니다. 지금부터 차근차근 소개해 드릴게요.

 

 

 


울산지역 VR의 현재


 ▲ 개운포 VR박물관

▲ 초고화질 VR 촬영/제작

 

울산 부스에서는 고대 해상실크로드 출항지 '개운포VR박물관'을 선보였습니다. 내용을 보면은요. 1500년 전 울산개운포는 당시 세계 4대도시 중의 하나였던 신라 천년 도읍 서라벌(경주)의 주요 무역항으로서 페르시아, 동남아시아, 중국, 일본의 문물이 거래되는 세계 최대 무역항중 하나였는데요. 해양세력을 두려워한 쇄국정책의 결과로 잊혀진 전설의 항구가 되긴 했지만, 당시의 경주에서 출토되는 세계 각국의 문화 흔적들을 보면 신라 천년왕국은 변방의 작은 왕국이 아닌 세계의 중심이었다 일컫을 수 있는 제국이었죠. 국가경제성장을 견인했던 조국의 산업수도 울산의 이미지와 함께 1500년 역사와 판타지를 간직한 문화콘텐츠의 무한한 잠재성을 공유하기 위해 개운포 VR박물관이 개관했는데요. 세계와 어깨를 나란히 했던 자랑스러운 고대 무역항 개운포의 기개와 포부를 시공을 초월해 2017년 우리 청소년들이 이어가길 바라면서 콘텐츠를 만들었다고 해요.

 

 

 


  AR콘텐츠로 변신한 독서방법


▲ 독서의 재발견 AR

▲ 기대되는 책 속 AR 페이지

 

ADITIN은 격동하는 역사 소용돌이 속에서 신라공주 '프라랑'과 먼 이국 페르시아 왕자 '알비틴'의 아름다운 사랑이야기인데요. 증강현실 만화로 책을 눈으로 보고 읽는 것뿐만 아니라 기기를 AR페이지에 올리면 영상으로 캐릭터들이 나타납니다. 책을 종이 형태로 읽기만 하는 시대는 지난 거죠. 영상으로 보는 독서 시대~ 신기하죠?

 

 

 


도장맨 인증 꾸욱~


▲ 캐릭터와 함께하는 즐거운 여행

▲ 캐릭터도 찾고! 도장도 받고!

▲ 도장맨 캐릭터들

▲ 도장맨 스탬프를 완성하면 선물을 준다.

 

울산대학교 창업동아리에서 만든 도장맨이라는 콘텐츠는 상당히 흥미롭습니다. 대학과 제휴를 맺어 고등학생들이 대학탐방을 할때, 대학의 곳곳을 다니면서 캐릭터를 찾고 도장을 찍고, 도장이 완성되면 기념품도 주는 서비스로 이용된다고 해요. 관광을 결합한 기능성 게임으로 울산뿐만 아니라 국내 여행지로 영역을 확장하고 있다고 하니, 울산대학교 창업동아리에서 만든 캐릭터가 포켓몬처럼 세계적인 캐릭터로 성장하게 될지 기대해 봐도 좋을 것 같습니다.

 

 

 


드로너스, 게임의 진화


▲ 게임의 트랜드 변화

▲ 울산조선업희망센터, 창업존 드론 제품

 

울산조선업희망센터 창업존에서는 드론을 활용한 콘텐츠를 선보였는데요. 로봇이 사람의 일자리를 빼앗는다는 보도가 이어지는 상황 속에서 새로 생겨나는 직업 중  가장 참신한 직종이 아닐까 싶습니다. 드론을 이용해 물류, 자원탐사, 임대, 정비, 이벤트 기획, 데이터 분석 등 최근에는 대학에 관련 학과가 신설될 정도로 드론 시장은 영역이 커지고 있다고 해요. 드론과 사격게임을 연계해 드론을 통한 위치추적을 통해 게임도 할 수 있게 콘텐츠를 개발했더라고요.

 

'미래의 일자리, 콘텐츠가 답이다.'라는 주제처럼 울산지역의 콘텐츠들은 다양하고 전문화되어 있었는데요. 거기에 울산에서만 만날 수 있는 콘텐츠라는 독창성을 더해서 그런지 더욱 특별하게 느껴졌습니다.

 

취업, 옛날에도 그랬듯 참 힘든 과정인데요. 특별한 콘텐츠를 가지고 남들과 다른 새로운 직업세계를 개척해 보는 것도 의미 있는 일이지 않나 싶습니다. 울산에는 울산정보산업진흥원, 울산조선업희망센터 창업존을 비롯해 콘텐츠를 연구하고 창업을 도와줄 수 있는 기관들이 있으니까요. 콘텐츠 개발에 관심있으신 분들은 해당 기관에 문의해보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Posted by 권현아

댓글을 달아 주세요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