꿈이 시작되는 곳! 꿈을 응원하는 곳! 매곡도서관

 

지난 1일, 울산 북구 매곡동에 "매곡도서관"이 개관했습니다. 매곡천 인근에 자리 잡은 매곡도서관은 총 3층으로 이루어져 있으며 약 20,000권의 도서와 자료 등을 소장하고 있다고 합니다. 도서관의 모든 자료실에서 자유롭게 도서관 자료를 열람할 수 있습니다. 다만 2층 종합자료실에 마련된 디지털 코너는 예약전용 PC에서 좌석을 예약해야 사용이 가능합니다. 또한 모든 자료실에서 WiFi를 이용할 수 있다고 하니 참 편리하네요.

 

 

 

 

 

맑고 푸른 가을 하늘과 잘 어울리는 매곡도서관 전경을 담아보았습니다. 1층 휴게실과 이어지는 도서관 앞마당에 그네 벤치와 테이블, 파라솔 등이 비치되어 있어서 아이들과 함께 즐기는 도서관 나들이 장소로도 손색이 없겠습니다. 

 

 

 

 

'꿈이 시작되는 매곡도서관, 여러분의 꿈을 응원합니다.'라는 개관기념 구청장님의 메시지가 책 모양의 석재에 새겨져 있네요. 도서관에서 책을 통해 시작된 수많은 이들의 꿈들이 제각각 멋진 열매를 이루기를 응원해봅니다.

 

 

 

 

주출입구로 들어서니 입구에 '무인도서 예약대출반납기'가 눈에 띄었습니다. 도서관 운영시간에 방문하기 어려운 분들을 위해 홈페이지에서 도서 대출을 신청하면 언제든지 자유롭게 대출할 수 있는 편리한 기기라고 하네요. 이 기기는 24시간 운영하며 대출은 북구구립도서관 홈페이지에서, 반납은 기기에서 바로 처리됩니다. 이렇게 배려 깊은 감동 서비스 정말 최고입니다.

 

 

 

 

개관과 함께 진행되는 행사를 알리는 입간판과 그 옆으로는 도서 소독기가 마련되어 있었는데 특히 책 소독기가 있어 더 안심하고 책을 읽을 수 있겠습니다.

 

 

 

 

 

 

1층 어린이자료실은 좌우로 책장이 설치되어 있는 개방형으로 좌석배치가 자유롭습니다. 또한 1층과 2층 천장이 뚫려있어서 답답하지 않아서 좋았답니다. 한편, 별도로 마련된 좌식 형태의 영유아실이 있어 어린 자녀와 함께 와도 좋겠네요. 또, 그 옆에 마련된 프로그램실에서는 어린이 친구들을 위한 북스타트 프로그램 등을 비롯한 다양한 문화강좌가 운영되겠지요?

 

 

 

 

 

 

 

개관 행사로 어린이자료실 앞에는 스마일 포토존이 설치되어 즉석사진 촬영 장소로 이용했고, 1층에서 2층으로 연결되는 Ramp Gallery에서는 이태수 작가의 원화가 전시되어 있었습니다. 전시된 그림들을 감상하면서 위로 올라가 보았습니다. 1층과 2층은 이렇게 경사면과 내외부의 계단으로 이어져 있었습니다.

 

 

 

 

 

2층 종합자료실은 사회과학, 자연과학, 기술과학과 어학, 철학, 종교, 예술, 문학, 역사 분야의 자료들과 정기 간행물, 신문과 잡지 등이 비치되어 있습니다. 또 한쪽에는 PC로 영화와 다큐멘터리, VOD 등을 시청할 수 있는 디지털 코너가 있습니다. 그리고 '청소년 진로탐색 자료실'이 준비되어 있어 청소년들에게 큰 도움이 될 것 같네요. 그 밖에도 3층에는 열람실, 다목적실, 동아리실, 자원봉사자실 등이 있습니다.

 

 

 

 

 

 

도서관의 특성상, 모두가 함께 책을 읽는 공간인만큼 불필요한 소음이 발생하지 않도록 조심해야겠지요. "쉿!"하고 서 있는 입간판이 너무 귀엽고 사랑스러운 매곡도서관에서 책과 함께 '독서의 계절' 가을을 즐겨보시면 어떨까요?

 

 

* 북구 도서관 운영시간

 

구분 

화~금 

 토~일

 어린이자료실 (1층)

 09:00~20:00

 09:00~18:00

 종합자료실 (2층)

 09:00~20:00

 09:00~18:00

 열람실 (3층)

 08:30~22:00

 08:30~18:00

 

- 대표 전화 : 052) 241-7470

- 홈페이지 : http://usbl.bukgu.ulsan.kr/

- 주소 : 울산광역시 북구 매곡로 138-19

- 휴관일 :  매주 월요일, 일요일을 제외한 관공서의 공휴일(일요일이 공휴일과 겹치는 경우 휴관)

                기타 구청장이 필요하다고 인정하는 날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