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 주말 데이트 코스 정하셨나요? 국립현대미술관 미술은행 소장품을 울산에서 만날 수 있어요! 울산 중구 문화의전당에서는 5월 17일부터 이번 달 30일까지 45일간 1층 별빛마루에서 ‘2017 국립현대미술관 미술은행 소장품 초청기획전’이 전시되고 있습니다. 마음이 치유되고 이색적인 작품을 볼 수 있는 '가상의 현재, 기억의 저편' 전시에 다녀왔어요.

 

 

▲ 중구문화의전당 1층 별빛마루

 

국립현대미술관 미술은행과 중구 문화의전당이 공동 개최하는 이번 전시회는 사진과 회화, 조각, 뉴미디어 등으로 구성된 소장품 기획전으로 '가상의 현재, 기억의 저편'이라는 주제로 열리고 있는데요. 관람시간은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가능하구요. 무료로 관람이 가능하답니다.

 

 

▲ '가상의 현재, 기억의 저편' 전시

 

이번 전시회는 현대과학문명의 발달로 표출된 인간성 상실과 욕망의 분출 등 기형적인 모습으로 재건된 가상의 현재인 2017년을 배경으로 이를 바라보는 예술가의 시각, 인간의 소중한 본연의 가치를 작품으로 재조명한 대한민국 현대작가들이 참여한 50여 점의 작품들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 '가상의 현재, 기억의 저편' 리플릿과 도슨트안내

 

전시 기간 동안 작품의 이해를 넓히기 위해 박물관이나 미술관 등에서 관람객들에게 전시물을 설명하는 도슨트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어서 작가들이 투영한 작품의 의미를 더욱 잘 이해하실 수 있을 거예요. 도슨트 프로그램의 참여는 미리 입구에서 가능 여부를 물어보시면 됩니다.

 

 

▲ '가상의 현재, 기억의 저편' 전시

 

전시된 작품 중 14점은 ‘인생의 덧없음, 허무’를 의미하는 해골, 뼈, 깃털 등 ‘바니타스’적 정물의 현대적 해석을 통해 물질문명 사회의 단면과 현대인의 익명성을 살펴볼 수 있도록 해주고 있구요. 13점은 익숙한 일상의 단편을 비추거나 죽음을 소재로 현시대의 상황을 상징적으로 표현한 ‘메멘토 모리’적 작품들을 통해 죽음을 상기시키고, 지금의 삶을 소중하게 살아가자는 메시지를 전하고 있습니다.

 

 

▲ 김석 <당신은 행복하십니까? Ⅲ>

 

청춘의 미소에 관한 리포트인 <당신은 행복하십니까?> 시리즈는 작가 김석이 오랫동안 품어왔던 삶에 관한 깊고 짙은 질문의 연장선상에 있으면서도 그것을 관념의 차원이 아닌 매우 일상적인 실재의 차원으로 풀어낸 작품입니다. 이번 출품작은 총 여덟 점의 부조 패널로 이루어진 시리즈 작품 중 하나로 이전의 작품들에 비해서 상당히 도발적이고 키치적인 이미지라고 합니다. 작품이 이색적이죠?

 

 

▲ 이환권 <교통체증>

 

서울은 기회의 땅이면서 치열한 삶이 존재하는 도시이기도 합니다. 작가 이환권은 직장생활을 그만두고 사업을 하고 있는 지친 친구에게 삶의 여유로움과 위로의 마음을 전하고자 교통체증 작업을 제작하였다고 해요. 이환권은 그의 주변과 일상의 순간들을 작업의 주요 소재로 다루고 있는데요. 지극히 평범한 주변 사람, 순간들을 작가 특유의 왜곡되고 이완되는 변형을 통해 묘한 긴장감을 선사하고 있습니다.

 

 

▲ '가상의 현재, 기억의 저편' 전시

 

국립현대미술관 초청기획전  '가상의 현재, 기억의 저편' 전시의 기획 배경은 픽션인데요. 전시된 모습들이 현실이 된다고 가정했을 때 예술이 우리에게 환기시켜주는 일상의 소중함을 한번 더 느끼실 수 있을 거예요. 이번 전시는 이번 달 말까지 관람 가능합니다. 이번 주말 데이트 코스는 중구문화의전당 국립현대미술관 초청기획전  '가상의 현재, 기억의 저편' 에서 즐기세요!

 

 

 

 

 

 

Posted by 멋진겅겅

댓글을 달아 주세요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