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에도 봄이 찾아왔습니다~!

무거천, 언양 작천정과 같은 유명 벚꽃 명소도 있고, 나만 알고 있는 숨겨진 벚꽃 명소도 있을텐데요.

오늘 소개해드릴 곳은 수양벚꽃이 만개한 울산 세관공원입니다.

 


 

 

울산 세관공원은 2009년 울산세관의 담을 허물고 공원으로 만들어서 시민들이 이용할 수 있도록 한 곳입니다. 바로 옆에는 대현초등학교과 대현체육관이 인접해 있으며 아파트 단지와 주택들 가운데 자리잡은 접근성이 높은 곳입니다.

 

 

 

봄비가 내린 뒤 화창해진 세관공원의 모습입니다.

 

입구쪽에는 만개한 벚꽃이 보이는데, 수양버들과 같이 양 옆으로 늘어져 수양벚꽃이라고 불리는 벚나무입니다. 일반 벚꽃나무와는 다른 분위기를 자아냅니다.

 

 

 

세관공원에 있는 수양벛꽃은 빨리 개화하는 편인 것 같아요. 매화꽃이 다 지기 전에 개화하니 말이죠.

수양벚꽃을 한 번 보고나면 다른 벚나무는 눈에 안 들어올 정도로 그 아름다움은 최고라고 말씀드릴 수 있습니다! 수양벚꽃을 볼 수 있는 곳이 많지 않은데 울산 세관공원에서 산책도 하고 수양벚나무 아래에서 사진도 찍어보는게 어떨까요? 

 

 

 

 

봄비가 잦아드니 세관공원에도 산책나온 사람들이 하나둘씩 보입니다. 세관공원으로 꽃놀이 나온 가족의 모습이 보입니다. 서로 사진도 찍어주고 확인하는 모습에 절로 미소가 지어집니다.

 

 


세관입구에서 세관쪽으로 산책하다보면 오른쪽으로 분수대와 벤치가 보입니다. 여름에 가동하는 분수대는 현재 고양이의 낮잠을 자는 쉼터가 되어 있었습니다. 카메라를 들이대니 눈을 깜빡이면서 일어나더군요ㅎㅎ

 

 

 

세관건물 뒤쪽에도 벚꽃나무를 따라서 산책로가 조성되어 있습니다.

아래쪽은 노란 개나리, 양 옆으로는 만개한 벚꽃이 아름답습니다. 산책길이 길지 않으나 봄을 느끼기에는 이만한 곳도 없습니다.

 


 

세관공원은 큰 공원은 아니지만 주변 시민들에게는 도심 속 쉼터로 한켠에 설치된 운동기구로 운동도 하고, 산책길을 따라 산책도 하고, 봄에는 벚나무 아래에서 사진도 찍으며 보낼 수 있는 곳이에요.

 

울산에서 수양벚꽃을 볼 수 있는 세관공원으로 나들이 나오세요~!

 


 


<울산세관>

주소 : 울산 남구 대암로 90번길 27(야음동)

 

 

 

 

Posted by lovely_yun

댓글을 달아 주세요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