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차 등록차량 7월8일 이후로 보조금 180만원 늘어나요!

 

전기차에 대해 관심가지고 계신 분들 많으시죠?! 국가 지원 보조금이 많이 지급되어 많은 분들의 관심이 되고 있는 전기차! 국가에서 전기자동차 구매자에게 주는 보조금이 180만 원 상향 조정됐습니다.


울산시는 정부의 친환경자동차 확대 추진 방안에 따라 지난 7월 8일 이후 등록된 차량을 대상으로 보조금을 1대당 1700만 원에서 1880만 원으로 180만 원 증액할 예정인데요.

 

 

울산시는 2011년부터 전기차 보급사업을 전개하여 현재까지 민간 37대, 관공서 15대, 총 52대의 전기차를 보급해왔습니다.

 


이번 지원은 정부의 ‘미세먼지 관리 특별대책’에 담긴 전기자동차 보급대책의 후속 조치입니다.
전기차 구매자는 증액된 보조금 이외에도 공채 면제와 저렴한 자동차세(연간 13만 원), 취득세 감면(최대 140만 원) 등의 세제 혜택도 받게 됩니다. 뿐만 아니라, 전기차는 130㎞를 운행하는데 3~4000원 정도의 전기가 필요해 연료비가 휘발유차의 1/3 수준입니다.

 


이번 보조금 증액으로 차량 구입비가 휘발유차와 비슷한 수준으로 조정되고, 상대적으로 저렴한 유지관리비 이점으로 전기차 보급에 한층 가속도가 붙을 전망. 이에 맞춰 울산시는 전기차 충전인프라 구축에 나설 예정인데요.


관내 4대에 불과한 급속충전기를 연말까지 14대로 확대합니다. 도심뿐만 아니라 외곽 거점지역에도 충전기를 설치해 많은 울산 시민분들이 전기차를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게 도울 것입니다.


9월까지 농소2동주민센터에 1대, 그리고 지난 5월 현대차와 협약을 통해 선정된 북구청, 동천체육관, 전하체육센터, 서생면사무소에 각 1대씩 설치됩니다. 또, 한국전력공사와 급속충전기 5대를 추가 설치하기 위한 협의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울산시는 연말까지 전기차 65대를 더 보급할 계획이구요. 전기차 구매 신청은 울산시 거주자(만 18세 이상) 또는 사업장 소재지가 울산에 위치하고 있는 기업, 법인, 단체가 전기차 판매 대리점을 방문해 계약서와 신청서를 작성하면 됩니다.


좀 더 자세한 사항은 울산시 누리집(www.ulsan.go.kr) 고시공고를 통해 확인할 수 있구요.

계획한대로 충전기 설치가 모두 완료되면 구․군별 2~5대 정도 설치되어 부족했던 지역 충전인프라 문제도 상당 부분 해소될 것으로 보여요! 앞으로 더 많은 울산 시민이 전기차를 이용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습니다.



 

Posted by 울산누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