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여행은 소망이 이루어지는 곳으로 '간절곶소망길'

 

 

일출이 아름다운 간절곶과 해맞이를 통해 한해의 소망을 기원하는 곳 두 가지의 의미를 담아 만들어진 해안트래킹 '간절곶소망길'입니다.

 

#간절곶

간절곶이란 먼 산에서 내려다보면 마치 긴 간짓대가 바다속으로 뻗어 있는 것 같은 자세로 보이는데요. 그래서 이곳 간절곶을 간지리끝이라 불렸답니다. 간절은 간짓대에서 나온말로 간짓대가 간질이 되고 간절히 되었다고 하지요. 지극히 정성스럽고 절실하다고 이야기되는 간절곶에는 연인들이 꼭 다녀가야 하는 장소이기도 합니다.

 

간절곶소망길은 진하해수욕장이 있는 명선교에서 시작해 해안을 따라 신암항까지 걷는 코스인데요. 총 10km로 이루어진 간절곶 소망길은 연인의길, 낭만의길, 소망의 길, 사랑의 길, 행복의 길로 5구간으로 나누어져 있답니다. 오늘 만나게 되는 간절곶소망길 제3구간인 소망의 길은 총 2.6km으로 아름다운 자연과 바다에 푹 빠져봅니다.

 

#임득고개

간절곶 소망길에는 스토리텔링을 만날 수 있는데요. 이곳 임득고개는 임을 두고 떠나지만 오히려 임을 얻는 고개입니다. 떠나간 임을 그리워하다 잠시 임득고개를 지나가면 임을 얻게 될까요?

 

 #울산해양박물관

울산의 해양박물관은 세계희귀 산호패류전시관이 있는데요. 전시관1층은 5대양 6대주 세계 70개국 이상에서 수집한 1000여점 이상의 다양한 모양과 색깔의 패류 등이 전시되어 있고 바다거북이, 육지거북이등 10여 가지 종류의 거북이와 다양한 희귀상어, 해면류등 다양한 수중생물의 생태를 볼 수 있는 곳입니다.

해양박물관 앞으로 전시되어 있는 예쁜 조개들을 어마어마하게 만날 수 있어요. 저기 대형 조개는 제가 들어가서 앉을 정도로 엄청 큰 조개랍니다.

▲ 김상희의 울산큰애기노래비

대머리총각으로 데뷔한 서울토박이 김상희의 울산큰애기노래비입니다. 울산의 명예시민이기도한 김상희씨는 경상도청년, 즐거운 아리랑 등 으로 울산을 널리 알린 공로로 세워진 노래비입니다. 삼돌이와 울산큰애기의 사랑이야기를 들어보세요.

 

파란하늘, 파란바다 날이 너무 좋아 신나게 걸었던 간절곶소망길, 파도소리가 귓가에 들려오고  바닷바람이 두 뺨을 스쳐갑니다. 아름다운 간절곶 소망길을 걸으니 박영식 시인의 간절곶 야경이 생각나네요. 저도 얼마 전 간절곶 야경과 일출을 만났었는데요. 하늘에서 별이 쏟아지더니 어느덧 붉게 타오르는 아침을 만났었답니다. 박영식 시인의 간절곶 야경으로 사브작사브작 걸어보는건 어떨까요?

간절곶 야경

어둠을 쓸고 쓰는
등대불빛 잦은 비질에

흰 갈기 세운 파도
아기고래 떼 업고 온다

내륙은
사부작사부작
밤새 젖 물려주고

띠배에 실어 보낼
젯밥을 지으려고

수만 섬 별을 쏟아
스륵스륵 씻는 소리

끝없이
헹궈낸 뜨물
해안 띠로 둘렸다

-시인 박영식

 

 ▲ 드라마하우스

2010년 MBC 주말드라마 '욕망의 불꽃', '메이퀸' 등이 쵤영되었던 드라마세트장이에요.

저 멀리 걸어온 간절곶 공원과 풍차가 보이네요. 길을 걸으면 늘 뒤를 돌아봅니다. 앞에서 본 풍경과 뒤로보는 풍경은 또 다르거든요. 길을 걷다 뒤를 한번 돌아보세요.

 

 ▲ 프로포즈 등대에서 프로포즈하는 방법

간절곶 시계탑을 지나 등대 쪽으로 걸어가면 프로포즈등대가 나오는데요. 사랑하는 연인에게 프로포즈 할 곳을 찾지 못했다면 이곳 간절곶 프로포즈등대에서 사랑을 고백해보세요.

1. 연인 한 쌍 중 남자가 먼저 등대정면 바닥에 위치한 큰 하트 센서 위에 선다.

2. 여자는 등대 전망대 바닥에 위치한 작은 하트 센서 위에 선다.

3. 남.여가 동시에 하트 위에 서면 등대에서 프로포즈 음악이 나온다.

4. 여자가남자의 프로포즈를 수락하고 남자가 위치한 큰 하트의 남아있는 센서 위에 나란히 서면 축하의 팡파레가 울려퍼진다.

 

울산여행으로 떠나본 간절곶소망길에서 프로포즈 등대도 만나고 울산큰애기도 만나보았는데요. 여기저기 볼 것이 많아 사진 찍느라 시간을 보냈답니다. 그냥 지나치면 보이지 않는것들, 자세히 보아야 아름답지 않을까요?

조금은 느리게 조금은 자세히 들여다보며 간절곶 소망길을 걸어보는건 어떨까요?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