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월 제철음식과 함께 가을철 건강을 챙기세요!

 

10월과 함께 가을이 점점 깊어져 가고 있습니다. ‘풍요의 계절’이라 불리는 가을답게 제철 음식 또한 넘쳐나는데요. 오늘은 10월부터 먹으면 1년 중 가장 맛이 좋은 음식들을 소개해드리고자 합니다.

입이 즐거운 제철음식으로 건강 챙겨보세요!

 

 


10월 제철음식 ① 무


 

10월부터는 시원하고 달콤한 무가 제철을 맞이합니다. 무에도 조선 무, 알타리무, 열무 등 다양한 종류가 많습니다. 아밀라아제 성분이 대체로 높게 함유돼 있어 속이 더부룩할 때 먹으면 소화를 도와주는데요. 우리가 흔히 깍두기나 무말랭이, 찜, 조림 등 부재료로 많이 사용하는 일반 무인 '조선 무'는 예부터 오장의 나쁜 기운을 씻어내고 폐를 보호하고, 기침을 치료한다고 여겨왔습니다. 실제로도 아밀라아제와 리그닌 성분이 풍부하게 함유돼 있고, 무의 매운맛이 거담 작용을 해 기참과 가래를 삭이는 데 좋아요. 그래서 일교차가 큰 가을과 겨울에 감기 예방으로 좋은 제철음식이죠.

 

총각김치의 주재료인 '알타리무' 역시 10월부터 제철입니다. 수분과 비타민C가 풍부하게 함유되어 있어 기침에 특효랍니다. 또 소염효과가 있어 각종 염증성 질환의 통증을 줄이는 데도 좋아요.

 당근으로 더 익숙한 홍당'무' 역시 무의 한 종류인데요. 홍당무도 제철음식입니다. 비타민 A와 카로틴이 풍부해 눈에 좋고, 혈액을 맑게 하고 산소를 공급하는 역할도 함께 해 고혈압이나 각종 성인병을 예방하는 효과가 있습니다. 또한 식물성 섬유소인 펙틴도 함유돼 있어 변비에도 탁월하답니다.

 

 


10월 제철음식 ② 석류


 

‘여성의 과일’이라 불리는 석류 역시 10월이면 탐스럽게 익으며 그 영양가에 진가를 발휘하게 됩니다. 석류의 단단한 껍질에는 타닌이라는 성분이 함유돼 있는데 고혈압과 동맥경화 예방에 좋으며, 부인병과 부스럼에 효과가 있습니다. 특히 휘발성 알칼로이드가 들어있어 몸 속의 기생충을 구충하는 효과도 있어요.

 

새콤달콤한 열매에는 천연식물성 에스트로겐이 들어 있는데, 이는 갱년기로 고생하는 분들에게 좋은 성분입니다. 또 비타민 성분도 다양하게 들어 있어 가을철 큰 일교차로 많은 분들이 고생이신 감기에도 효험이 있답니다.

 

 


10월 제철음식 ③ 사과


 

아삭한 식감과 새콤달콤한 맛이 매력적인 사과도 10월이면 맛이 좋습니다. 수확 시기에 따라 조생종, 중생종, 만생종으로 나뉘는데 10월에 나는 사과는 중생종과 만생종으로 과즙이 풍부하고 맛 또한 새콤달콤한 맛이 일품이랍니다.

 

사과는 알카리성 식품으로 칼로리가 적고 몸에 좋은 성분이 많이 들어있습니다. 사과 속 식이섬유는 혈관에 쌓이는 유해 콜레스테롤을 몸밖으로 내보내고 유익한 콜레스테롤을 증가시켜 동맥경화를 예방해주고 칼륨 성분은 고혈압을 예방하고 치료해줍니다. 그리고 케세틴은 폐의 기능을 강하게 해주어 담배연기나 오염물질로부터 폐를 보호해주고, 풍부한 비타민C와 유기산은 피로를 완화해주고 피부미용을 돕습니다.

 


10월 제철음식 ④ 홍합


 

탕과 볶음, 찜 등 다양한 방식으로 맛있게 먹을 수 있는 홍합 역시 10월부터 제철음식입니다. 홍합에는 타우린이란 성분이 다량 함유돼 있어 피로 회복 및 간기능을 회복해줘 숙취해소에도 도움이 됩니다.

 

또한 셀레늄과 요오드 미네랄 성분이 거친 피부를 부드럽고 매끄럽게 만들어  피부미용에도 도움이 됩니다. 홍합의 철분 성분은 빈혈 예방에 도움이 되어 여성분들에게도 매우 좋은 음식이에요. 풍부한 칼륨성분들이 활성산소를 제거해줘 노화예방 및 성인병예방, 그리고 다이어트에도 좋아요.

 

 


10월 제철음식 ⑤ 굴


 

 ‘바다의 우유’라 불리는 완전식품인 굴도 10월부터 제철을 맞는 음식 중 하나입니다.

 탱글탱글하면서도 향긋한 바다의 맛이 일품인데요. 서양에서는 오래 전부터 굴을 대표적인 정력제로 여겨왔는데요. 풍부하게 함유된 아미노산과 타우린이 피로회복에 도움을 주고 혈중 콜레스테롤 수치를 개선해줘 성인병을 예방해줍니다.

 

또 아연과 칼슘 또한 풍부해 학습능력을 좋게 해주고, 눈의 피로도 줄여준답니다. 생굴을 초고추장에 찍어 먹는 경우가 대부분인데, 이때 레몬즙을 살짝 뿌려서 먹으면 레몬이 살균작용과 함께 굴을 싱싱하게 해줍니다. 굴 특유의 비릿한 맛을 없애주며 철분 흡수율을 상승시켜주는 효과가 있으니, 올 가을과 겨울에는 굴을 레몬과 함께 곁들여 드셔 보세요.

 

 


해산물들도 풍요로움으로 넘쳐나는 10월입니다. 큰 일교차로 감기나 비염과 같은 질환으로 고생하고 계신 분들이 많으실 텐데요. 감기 뿐만 아니라 건강에 좋은 영양소들이 듬뿍 담긴 10월 제철 음식들과 함께 건강 챙기시길 바랍니다.

 

 

 

Posted by 울산누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