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철 열대야 불면증 극복법
누리 GO/누리생활정보2015. 7. 16. 08:00


아침 최저 25도 이상일 경우 열대야


태풍이 지나간 이후 전국적으로 무더위가 찾아왔습니다. 심지어 일부 중부지방에는 폭염주의보도 발효된 실정. 야외 활동과 건강관리에 유의해야겠습니다.

열대야 현상은 아침 최저 기온이 25도 이상일 때를 말합니다. 울산은 아직 열대야까지는 아니지만 본격적인 여름이 시작되면서 무더위가 이어지고 있는 중입니다. 열대야 불면증 극복법에 대해 알아봅니다.




열대야 불면증 극복법 ① 열대야란?


열대야 현상은 낮 동안에 태양열로 달구어진 지면의 열이 밤중에 복사현상으로 대기 중으로 방출되어 한 밤에도 기온이 떨어지지 않을 때를 말하는데요. 보통 아침 최저 기온이 섭씨 25도를 넘는 경우를 말합니다. 이런 열대야는 보통 지면이 거의 포장되어 있고 숲이 상대적으로 부족한 대도시에서 잘 나타납니다. 특히 대기의 흐름이 멈춰 바람이 잠잠한 날에는 더욱 심해집니다.



열대야가 지속되면 대부분의 사람들은 '더워서 잠 못 잔다.'는 말을 증명이라도 하듯 불면증에 시달리게 됩니다. 잠을 많이 자도 잔 것 같지도 않고 몸이 더욱 무거워지는데, 이는 기온이 오를수록 잠자는 동안 심박수가 증가하고 몸 움직임이 잦아지며 잠의 깊이가 감소하기 때문이죠. 이러한 불면증 현상은 열대야가 끝나더라도 계속적으로 이어질 수 있기 때문에 질 좋은 수면을 위해서는 반드시 열대야에 대비해야 합니다. 




열대야 불면증 극복법 ② 불면증 극복하기


일반적으로 숙면을 취하기에 가장 좋은 온도인 섭씨 18~20도 범위를 벗어나면, 인체는 기온에 적응하기 위해 각성 상태를 지속적으로 유지하게 됩니다. 이처럼 열대야로 인한 불면증은 사람들에게 피로감, 짜증, 무기력함, 집중력 장애, 두통, 식욕부진, 소화장애 등 여러 증상을 유발합니다. 

불면증을 극복하기 위해서는 적절한 냉방도 필요하지만 습기를 확실하게 잡는 게 중요합니다. 열대야 불면증은 높은 기온도 있지만 눅눅한 습기도 한 몫 하기 때문이죠. 여름을 맞이해 침구류는 가벼운 것으로 바꾸고 주기적으로 세탁해서 햇볕에 바짝 말리는 등 쾌적한 침구를 유지해 주세요. 또한 방안 곳곳에 염화칼슘 같은 습기제거제를 비치해 두면 습기 잡는 데 큰 도움이 됩니다.



[좋은 수면을 위한 9가지 규칙]


1. 잠들기 전 카페인과 알코올이 들어 있는 음료나 술은 피합니다.

2. 잠들고 일어나는 시간을 일정하게 유지합니다.

3. 낮잠은 30분 이내로만 잡니다.

4. 잠이 잘 안 온다면 억지로 잠을 청할 필요는 없습니다. 가벼운 독서를 시도해 보세요.

5. 잠들기 2시간 전에는 지나치게 집중하는 작업이나 운동은 피하는 것이 좋습니다.

6. 잠들기 전 미지근한 물로 샤워를 하고 따뜻한 우유 한 잔을 먹어 공복감을 없애면 수면에 도움이 됩니다.

7. 덥다고 찬 음식을 먹거나 물, 수박 등을 많이 먹으면 소변 때문에 잠을 깊게 잘 수 없으므로 삼가 하는 게 좋습니다.

8. 보통은 18~20도 전후가 수면을 취하기에 가장 좋은 온도이나 개개인에 맞춰 설정하는 것이 좋습니다.

9. 선풍기는 몸에서 멀리 떼어 놓고 수면 시작 후 1~2시간 정도로만 가동시키는 것이 좋습니다.  




열대야 불면증 극복법 ③ 열대야 불면증에 좋은 음식은?


덥다고 찬 음식만 먹으면 안됩니다. 우리 몸은 체온의 항상성을 유지하려고 애쓰기 때문에 찬 음식을 먹으면 오히려 열을 내는 반응을 한다고 합니다. 



편안한 수면을 위해 좋은 성분은 마그네슘, 칼슘, 트립토판, 비타민D 등이 있는데, 이 성분들은 대체로 근육을 이완시켜주고 세로토닌 분비로 편안한 수면으로 이끌어 줍니다. 숙면에 도움되는 음식들은 현미나 바나나, 체리, 오트밀, 우유, 상추, 키위, 삶은 계란 등이 있습니다.



 여름철 불청객인 열대야로 인한 불면증은 보통 일시적인 경우가 많습니다. 하지만 열대야 불면증을 잘 극복하지 못하면 오랜 기간 동안 깊은 피로감과 무기력증에 빠질 수 있기 때문에 반드시 질 좋은 숙면을 하도록 노력해야 합니다. 무더운 여름밤, 열대야 불면증 극복법 잊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