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년을 마무리하며 2015년 공휴일을 확인하며, 올해 다 쓰지 못했던 휴가를 내년에는 꼭 쓰고자 휴가 계획을 세우는 분들이 많습니다.

 

  직장인들 중에 법적으로 보장된 권리인 연차를 포기한 직장인이 많다는 설문 결과가 나오기도 했는데요. 회사의 많은 업무량, 상사의 눈치 등 다양한 이유로 남은 연차를 쓰지 못했다고 합니다.  미리 2015년 공휴일을 확인하셔서 알찬 휴가 계획을 세워보세요. 



 2015년의 휴일은 66일로 2014년 휴일 68일보다 2일이 줄었습니다. 휴일이 줄어들어 아쉽지만, 2015년 달력을 보고 연휴 있는 달만 먼저 한번 살펴볼까요?






  2015년의 첫번째 휴일은 신정으로 목요일이라 징검다리 휴일입니다. 2일에 연차를 쓰면 주말과 이어 4일을 쉴 수 있겠네요.



  2월에는 18일(수)부터 20(금)까지 설날 연휴이고 바로 주말로 이어지면서 총 5일의 휴가가 있는데요. 2015년의 황금연휴가 바로 이기간이랍니다. 16, 17일에 휴가를 내게 된다면 최대 9일까지 연휴를 즐길 수 있게 됩니다. 



 3월 1일, 삼일절은 일요일이라  3월과 4월에는 평일에 법정 공휴일이 하루도 없답니다. 아쉽지만  5월을 기다려야 겠네요. 

 5월은 가정의 달로 휴일이 많은 달인데요. 5월 5일 어린이날과 25일 석가탄신일이 있어 만족스러운 5월 달이 될 것 같습니다. 석가탄신일의 경우, 월요일이라 주말과 이어 3일간의 황금연휴를 즐기실 수 있답니다.




 여름 휴가철인 6월부터 8월 사이에는 쉬는 날이 없습니다. 6월 6일 현충일과 8월 15일 광복절 모두 토요일이라, 주말 외에는 쉴 수 있는 공휴일이 없습니다. 하지만, 현충일과 광복절 모두 중요한 날이니 그 의미를 다시 되새기는 날이 되었으면 합니다. 





 9월에는 민족의 명절 추석이 있습니다. 하지만, 이번에도 추석이 일요일이라 3일간의 연휴이지만, 대체휴일이 적용되는 경우에는 29일 화요일까지 총 4일의 연휴를 보낼 수 있습니다. 

 대체휴무는 설날, 추석, 어린이날에만 적용이 가능하나, 현재 정부기관 및 공공기관 외에는 의무대상이 아니기 때문에 각 회사의 자체적인 규정에 따라야 합니다. 

 10월에는 개천절과 한글날이 있습니다. 3일 개천절은 토요일이고, 9일인 한글날이 금요일이라 주말을 포함해서 3일의 연휴가 주어집니다. 




 2015년의 마지막 달인 12월에는 성탄절이 있습니다. 25일 성탄절은 금요일로 주말과 함께 총 3일의 연휴를 즐길 수 있게 됩니다. 그리고 연이은 2016년 새해에도 1월 1일 금요일로 계속해서 쉴 수 있게 되네요. 




 2015년의 공휴일을 모두 알려드렸는데요. 생각보다 공휴일이 적어 실망하셨나요? 

하지만, 주말과 이어서 쉴 수 있는 황금연휴 기간이 꽤 많다는 사실도 알게 되셨겠죠? 지금부터 2015년 계획을 알차게 세우며 나름대로 눈치 덜 볼수 있는 연차 계획을 잘 준비하시길 바랍니다. 





Posted by 울산누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밥은먹고다니냐 2014.12.17 11:5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번에 주말에 빨간날이 많아서... ㅠ

  2. BlogIcon 빨간날 2014.12.17 12:1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주말에 빨간날 많던데 ㅠ

  3. 신지현 2014.12.22 14:3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5월 1일은 법정공휴일이 아닐꺼에요..ㅠ

    • Favicon of https://blog.ulsan.go.kr BlogIcon 울산누리 2014.12.23 19: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울산누리 블로그에 방문해주셔서 감사합니다. 5월 1일은 국가공휴일 일명 빨간날은 아니지만 '근로자의 날 제정에 관한 법률'로 법정공휴일로 제정되어 있습니다. 국가공휴일과 헷갈려서 법정휴일이라고도 표현합니다. 그래서 근로자나 노동자는 쉬고 학생 및 공무원, 종합병원에서는 근로자의 날에도 정상적으로 운영을 합니다. 물론 주민센터, 구청, 우체국 등의 민원업무도 정상적으로 처리합니다. 관공서 업무보거나 여행 일정 등 참고하심 되겠죠!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