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은 서 있거나 걸을 때 몸을 지탱해주는 신체 부위입니다. 걸을 때 모든 무게를 견뎌내는 발은 신체에서 정말 중요한 존재인데요. 한방에서는 발 건강이 전신건강을 좌우하며 발이 피로하면 전신이 피로하고 발이 건강해야 전신이 건강하다고 설명할 정도로 발 건강이 정말로 중요합니다. 

 발 건강을 위해서 어떤 방법이 필요할까요? 크게는 적절한 운동, 신발 선택, 발 마사지나 지압 등이 있는데요. 오늘은 발건강을 지키는 방법에 대해 알려드리겠습니다. 




발 지압법


 

 오래 서 있거나 불편한 신발을 자주 신는 사람에게는 발 지압은 필수적입니다. 발에는 우리 몸의 모든 장기가 연결되어 있기 때문에 발 지압은 혈액순환을 원활하게 해주며, 노폐물과 독소를 제거하는 효과가 있습니다. 아래에 발 지압점을 따라 집에서 간단히 마사지하거나 지압해주는 것만으로도 피로가 풀리는 느낌을 받을 수 있으실거에요. 



 발 지압, 마사지 방법은 여러가지가 있는데요. 기본적으로 꾹 눌러주거나 회전하기, 밀기 등으로 나누어 집니다. 같은 지압점을 마사지하더라도 이 세가지 방법을 이용하면 좀 더 많은 효과가 있다고 합니다.


눌러주기 : 위에서 알려드린 지압점 중에서 자신에게 필요한 부위를 엄지 손가락으로 30초 정도 꾹 눌러줍니다. 

회전하기 : 지압점에 엄지손가락을 대고 살짝 힘을 주어 누르면서 돌려줍니다. 이 방법도 30초 정도 지속해줍니다.

밀기 : 이 방법은 혈액순환을 도와주는 방법으로 손에 약간 힘을 준 상태로 발바닥 위에서 아래로, 아래에서 위로 천천히 누르며 밀어주는 방법입니다. 




발건강을 위한 운동




 발 건강을 위해서는 운동 역시 중요한데요. 아킬레스 힘줄과 발목 및 발가락 관절들의 스트레칭과 발가락 근력 강화를 해주는 운동을 해주면 됩니다. 

 대표적인 운동으로 지난 번에 '종아리가 얇아지는 스트레칭' 포스팅 중 벽만 있으면 하는 종아리 얇아지는 스트레칭이랍니다. 이 스트레칭은 종아리를 얇게 해주는 것 뿐만 아니라, 아킬레스 힘줄을 모두 스트레칭 해주어 발 건강에도 도움을 준답니다. 종아리 얇아지는 스트레칭 보러가기




적절한 신발 고르기




 여성 분들의 경우에는 하이힐을 많이 신어 발건강을 해치는 경우가 있는데요. 하이힐이 아니더라도 굽이 거의 없는 플랫슈즈도 건강에 좋지 않다는 사실을 알고 계시나요? 

 적절한 신발을 고르기 위해서는 너무 꼭 맞거나, 특히 앞부분이 뾰족하고 끼는 신발은 피해야 합니다. 신발의 윗 부분은 재질이 부드럽고 바닥은 패딩이 잘 되어 있으며 굽은 2.5~3cm 정도 높이로 충격 완화가 잘 되는 재질이 좋습니다. 사람마다 발 모양이 다르니 신발과 본인의 발 모양이 잘 맞는지 확인을 해야 하는 것도 잊지 않아야 겠죠.

 그리고 때와 장소에 맞는 신발을 신는 것이 좋은데요. 장거리 보행이나 조깅, 달리기 등의 운동을 하고자 할 때는 반드시 크기가 넉넉하고 발바닥의 아치를 지지해주며 충격 완화가 잘 되는 운동화를 착용하여야 합니다.





 발은 우리의 다리가 걷고 뛰는 기능을 수행하게 하는 기초가 됩니다. 통증과 변형 등으로 발과 발목이 적절하게 기능을 하지 못하면 다리의 다른 관절들 즉 무릎이나 허리에까지도 영향을 미칠 수 있으므로 유연하고 강하며 통증 없는 발을 만들기 위해 노력해야겠죠?


Posted by 울산누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산만한인간 2014.11.13 13:1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즘 집에 발바닥 지압판 시간날때마다 밟고 있는데
    괜찮은거 같더라구요~

  2. 종이컵 2014.11.14 09:5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정보감사합니다!

  3. 햇살 2014.11.14 10:0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눌러주기, 밀어주기, 이런 상세한 방법 좋네요! 집에 가서 어머니께 해드려야 겠어요!!

  4. BlogIcon 나그네 2014.11.14 15:4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발은 제2의 심장!

  5. 밥은먹고다니냐 2014.11.14 15:4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씹고 뜯고 맛보고 즐기는 것 만큼 쉽군요!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