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브랜드 택시 <NFC 택시 안심서비스> 시행합니다!
울산 GO/Today2014. 2. 25. 14:10

 

울산 브랜드 택시가 NFC 택시 안심서비스를 시행합니다.

 울산시는 브랜드 택시 1,900대(태화강콜 1,100대, 고래콜 800대)에 NFC 택시 안심서비스 시스템을 구축하고 2월 25일부터 시범 운영에 들어갑니다.

 

 

 이에 따라 태화강 콜은 중구 성안동 소재 개인택시운송사업조합에서, 고래 콜은 운영 업체별(35개사)로 2월 25일부터 27일까지 3일간 NFC 태그를 부착하게 되는데요.

 'NFC 택시 안심서비스 사업'은 정부의 '비타민프로젝트'의 7대 중점 분야 중 대국민 안전지원 서비스를 제공하는 재난안전 SOC(비타민S)의 일환으로 추진되어 NFC 스마트폰 터치만으로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서비스로,

 지난해 11월 미래창조과학부가 앱을 개발하여 시범도시인 울산을 비롯하여 서울, 인천, 경기도 등 택시 3만 4,000대에 차례로 시행되고 있습니다.

 NFC 택시 안심서비스는 단말기 간 10cm 이내에 양방향 통신할 수 있는 NFC 기능이 있는 안드로이드 운영 체계 휴대전화만 있으면 쉽게 이용할 수 있는데, 이용방법은 안드로이드 체계(SK, LG, KT)를 운용하는 스마트폰 이용자가 휴대전화 '환경설정' 메뉴에서 'NFC 읽기/쓰기' 기능을 활성화하여 택시에 부착된 NFC 태그에 스마트폰을 대고 택시 안심서비스 앱을 설치하면 됩니다.

 앱이 설치되면 택시 이용 승객이 택시 뒷좌석에 부착된 NFC 태그에 스마트 폰을 대면 앱이 자동으로 구동되어 택시 운행정보(이용자 위치, 택시회사명, 차량번호, 연락처 등)가 지인에게 문자로 전송됩니다.

 또, '안심 번호 관리' 메뉴에서 택시 승하차 정보를 전송할 보호자의 휴대전화 번호를 10개까지 입력할 수 있으며, '나의 택시이용 기록' 메뉴에서는 그동안 이용했던 택시 업체명과 차량 번호를 조회할 수 있어 물건을 분실했을 때도 유용하게 이용할 수 있습니다.

 울산시는 울산지역 전체 택시(5,784대)에 대한 사업 확대 여부는 브랜드 택시 1,900대에 대한 시범 사업을 통해 장단점 등의 효과를 분석한 후 종합적으로 검토하여 추진할 계획입니다.

한편, 울산시는 택시가 안전하고 편리한 교통수단으로 거듭나기 위해 지난해 9월 택시안전 종합대책을 발표하여 운수종사자 교육과 택시 불법행위 민관합동 단속을 강화하고 건전한 택시운행 캠페인 등을 지속 추진하고 있습니다. 또한, 국토교통부와 경찰청의 협조를 받아 총 6,068명의 택시운수종사자에 대한 범죄경력을 조사하여 중대 범죄경력이 있는 13명 중 처벌기간이 경과한 9명(집행유예기간 경과 7명, 형 종료일로부터 2년 경과 2명)을 제외한 4명에 대해서는 택시운전자격을 취소하는 등 택시 이용자의 안전향상에 최선을 다하고 있습니다.

 

#NFC 택시 안심서비스

NFC 서비스는 스마트폰 이용자가 택시 내에 설치된 NFC 태그를 활용, 택시운행정보(차량번호, 연락처, 탑승 위치 등)를 지인에게 전송하는 서비스입니다.대중교통에 비해 상대적으로 범죄에 많이 노출된 택시를 대상으로 NFC 기술을 접목,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국민안전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택시 안심서비스 NFC 카드 이용방법

□ 태그 보드 디자인

 

□ 서비스 이용방법

o 택시 내에 설치된 NFC 태그 터치시 모바일 웹페이지로 연결되어 택시운행정보(차종, 차량번호, 탑승 위치 등)를 지인에게 전송

<이용방법>

1. 스마트폰 환경설정에서 NFC 읽기/쓰기 기능 활성화 (최초 1회)

2. 스마트폰으로 보조석 뒤에 부착된 NFC 태그 터치

3. 모바일 앱 구동(택시 회사명, 차량번호, 차고지, 연락처 등의 정보 자동 입력)

 ※ 모바일 앱이 없을 경우 구글 Play스토어의 앱 다운로드 페이지로 이동

4. 전화번호부에서 수신자 선택 및 전송

5. 수신자 문자메시지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