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가 시장개방화, 소비자 기호 변화 등에 대응하고 지역 한우산업을 브랜드 중심의 주 소득산업으로 발전시키기 위하여 육성중인 울산 한우브랜드 '햇토우랑'이 '2011년 대한민국 우수축산물 페스티벌'에 참가합니다. 울산시는 이에 따라 행사에 참가하는 브랜드 경영체에 참가비, 부스설치비, 부대비용 등 행사비 일부를 지원하여 울산 한우브랜드의 우수성을 전국에 널리 알릴 계획입니다.


 '2011년 대한민국 우수축산물 페스티벌'은 오는 8월 18일부터 20일까지 서울 COEX에서 'GO GO GO 힘내라 대한민국 축산'을 주제로 시도 및 브랜드경영체가 참여한 가운데 개최되는데요. 행사 주요내용은 브랜드 경영체별로 부스(울산시 4개 부스, 전국 250개 부스)가 설치되고, 첫날인 8월 18일 개막식으로 시작해 '오천만 한국 국민요리' 라는 타이틀로 싸고 간단하게 만들 수 있는 음식을 오찬으로 제공 하고 베스트 육가공품 선발대회, 한우 프라자 요리경연, 우수전시 경영체 시상 등의 행사로 진행됩니다. 또한 행사 전 기간 동안 축산물 요리사 원정대, 퀴즈 풀고 축산물 반값 구매, 우리 축산물 특별경매, 축산 체험장 운영, 우리 축산물 할인 및 특가판매, 축산물 브랜드 스탬프 랠리, 축산관련협회 홍보 이벤트 등도 마련됩니다.

 




 울산시 관계자는 "전국 최고품질로 인증 받은 '햇토우랑'을 수도권 소비자에게 집중 홍보함으로써 울산축산물의 가치가 증진되고 농가 소득증대에도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햇토우랑'은 2008년부터 울산시 지역특화품목으로 지정되어, 관내 한우사육농가 1,222호 24,013두(사육두수의 70%)가 참여하고 있으며, 브랜드경영체인 울산축산업협동조합에서 2007년 8월 16일 특허청에 상표출원하여 2008년 8월 12일 공식 상표 등록했습니다.

 

 

Posted by 울산누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