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지방세 고액 상습 체납자 326명 명단 공개

 

 

 세금이 있어야 나라를 움직이잖아요.. 필요불가결한 요소인데요. 이번에 지방세 고액상습 체납자의 명단을 공개합니다.

 지방세 3,000만 원 이상 고액상습 체납자 326명의 명단이 오는 12월 16일자로 울산시 공보, 시군 누리집(홈페이지), 게시판을 통해 공개되는 것인데요.

우리시는 3월 1일 기준, 체납 발생일로부터 2년이 경과한 지방세 3,000만 원(결손 처분액 포함) 이상 체납자에 대해, 지난 5월부터 안내문을 보내 6개월간 소명기회를 부여한 후 지방세심의위원회의 의결을 거쳐 공개자를 확정했는데요.

공개 항목은 성명상호, 연령, 직업, 주소, 체납액의 세목납기, 체납요지 등으로, 이번에 공개하는 고액상습체납자는 전체 326명(370억 6,100만원)이며 법인이 95개 업체(161억 3,400만 원), 개인 231명(209억 2,700만 원)입니다.

법인 중 최고액은 서울 여의도 소재 이노스페이스(주)로 취득세 등 14억1,300만 원을 체납했고, 개인 중 최고액은 울산 남구에 거주하는 이창훈 씨로 주민세 등 7억 9,500만 원을 체납했네요.

올해 326명을 포함하여 2006년부터 현재까지 8년간 총 1,166명의 고액상습 체납자 명단을 공개했으며, 명단공개를 통해 128명, 57억 원을 징수했군요.

이렇게 명단 공개하는 효과는 있는 모양입니다. 성실 납부하시는 시민 여러분을 위해서도 체납액을 줄이려는 이런 행정이 꼭 필요하네요

 


"아이 낳고 키우기 좋은 울산만들기 대작전"

 

저출산 고령화가 사회적인 문제로 대두되어 많은 정책적인 해결법이 나오고 있습니다만, 딱히 문제를 풀기는 쉽지 않은 듯하지요? 사회전체적인 분위기와 경제적, 가정적 여건이 아이가 많은 가정에 부담이 되기 때문인 듯한데요.

 

엄마의 입장에서 가정적 문제 중 하나인 육아에 도움을 주고자 기획된 행사가 있습니다. 달인아빠인데요~ 아빠가 육아의 달인이되어 엄마의 부담을 들어주자는 것이죠.

올 들어 세 번째 달인아빠를 찾는 행사가 마련됩니다.

12월 14일 오전 10시 30분 남구 야음동 대현체육관에서 '달인아빠를 찾아라' 행사를 (사)한자녀더갖기운동본부 울산본부(본부장 오정숙) 주관으로 개최하는데요.

이 행사는 0 ~ 7세 유아를 둔 가족을 대상으로 남성의 육아와 가사 참여를 유도하고 가족이 함께 즐거운 시간을 가짐으로써 가족의 소중함과 더불어 출산장려 분위기 조성을 위해 올해 세 번째로 마련되는 행사랍니다.

행사는 아동의 신체정서발달과 육아상식을 내용으로 달인 아빠를 찾는 '아빠 육아능력 인증시험'과 아빠의 사랑을 가득 담은 '속닥속닥 아빠편지 쓰기' 등으로 진행되는데요.

 

이외에 매직쇼, 아빠와 함께 하는 가족놀이마당, 경품 추첨, 체험 부스(풍선아트, 네일아트, 나무목걸이 만들기, 페이스페인팅) 운영 등 다양한 부대행사도 마련된답니다.

이날 행사는 시상(최고달인 1, 달인 2, 우수 2, 장려 1, 아차 2) 및 달인아빠 인증서 수여로 마무리 되는데요.

온가족이 함께 가벼운 마음으로 참여하여 아빠와 함께 출산과 육아에 대한 자신감과 행복감을 느끼고 큰 행복을 찾아가는 시간이 되었으면 합니다.

저도 참석해 본 적이 있는데, 의외로 문제가 어려웠어요.. 달인이 되지 못했답니다. 좋은 아빠도 공부해야되나 봅니다.

 


"주어진 시간은 오직 한 시간, 한 시간!"

한국이 만들고 세계가 극찬한 '난타'가 울산을 들썩이게 할 예정입니다.

울산문화예술회관(관장 이형조)은 올해 마지막 초청기획공연으로 한국이 만들고 세계가 감동한 '난타'를 오는 28일(15시, 19시), 29일(14시, 18시) 2일간 4회에 걸쳐 대공연장에서 공연한다는데요.

'난타'는 칼과 도마 등의 주방기구가 멋진 악기로 승화되어 만들어내는 화려한 연주, 깜짝 전통혼례, 관객과 함께하는 만두쌓기, 한국 전통춤과 가락이 어우러지는 삼고무, 가슴이 뻥 뚫릴 만큼 시원한 엔딩의 드럼연주 등으로 구성되어 있구요.

 

지난 1997년 서울 호암아트홀 초연을 시작으로 올해까지 16년째 장기 공연하는 작품으로, 한해 국내 관람객 100만 명 돌파, 총 관람객 800만 명 돌파라는 한국 공연 역사상 최다 관객 기록을 달성한 국내 최초의 비언어극입니다.

 

공연 줄거리는 세 명의 요리사가 즐겁게 요리를 하면서 일과를 시작하는데 지배인이 등장하여 잡채, 인절미, 크림 케이크 등 다짜고짜 요리목록을 읊으면서 예정에도 없는 결혼식 파티를 준비하라는 깜짝 명령을 받는부분부터 시작되는데요.

설상가상 낙하산 주방장인 매니저의 조카는 잠시도 눈을 뗄 수 없는 천방지축 사고뭉치로 이와 함께 요리사들이 한 시간 안에 완벽한 결혼 파티를 준비한다는 내용이라 재미있는 극요소가 많답니다.

난타는 국적을 불문하고, 남녀노소 누구나 신나게 스트레스를 풀 수 있는 파워풀한 공연이라, 관객들은 공연 내내 끊이지 않는 에피소드와 주체할 수 없는 웃음, 더불어 그간 쌓인 스트레스를 확 날려버릴 수 있는 공연이 될듯합니다.

본 공연은 초등학생 이상 관람 가능하며, 입장료는 R석 4만 원, S석 3만 원, A석 2만 원이다. 회관 유료회원 30%, 10인 이상 단체 20% 할인 등 할인혜택도 주어진다고 하니 많은 관람 부탁드려요.

기타 자세한 사항은 문화예술회관 누리집(홈페이지)(ww.ucac.or.kr) 또는 전화(275-9623)로 문의하면 됩니다.

 

 

 

Posted by 울산누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