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문학 소양 함양을 통한 시민들의 삶의 질 향상과 새로운 지식정보를 제공하는 '울산시민아카데미' 제18강이 열립니다.

 울산시는 11월 21일 오후 2시 시청 대강당에서 선재사찰음식문화연구원장 선재 스님을 초청하여 "음식은 생명이다"를 주제로 시민아카데미를 진행합니다.

 선재 스님은 이날 강좌에서 평소 세상 모든 음식은 佛性을 지녔으며, 이를 대하는 올바른 마음가짐과 자연을 거슬리지 않는 식습관은 몸과 마음을 살리는 명약이라며 세상이 좀 더 건강하고, 밝아지는 음식문화에 대한 철학을 전할 예정입니다.

출처/불광출판사-선재스님의 이야기로 버무린 사찰음식

 사찰음식 전문가로 국내에 널리 알려진 선재 스님은 경기도 수원 출신으로, 보령승가대 대교과, 중앙승가대 사회복지학과 졸업, 동국대 최고경영자 과정을 수료하고, 한국전통사찰음식보존회 회장 및 명지대, 동국대 교수를 거쳐 현재 선재사찰음식문화연구원장으로 재직 중입니다. 주요 저서로는 「약이 되는 선재스님의 사찰음식」, 「선재스님의 이야기로 버무린 사찰음식」 등이 있으며, 주요 상훈으로는 '제26회 불이상 실천분야'가 있습니다.

 "선재 스님의 '모든 존재하는 생명은 나와 둘이 아니라, 서로 의지하고, 연결되어 있는 것으로 음식을 통해 깨닫게 해주고 싶다.'라는 불교의 연기론적 세계관의 관점에서 이 시대 인문학 부재의 황량함을 생명존중으로 채워줄 값진 자리가 마련될 것입니다."

 

 한편, 다음 강좌는 오는 12월 5일 오후 2시 김보화아카데미 원장인 개그우먼 김보화 씨를 초청하여 "웃는 인생 성공비결"이란 주제로 운영됩니다.

 

 

Posted by 울산누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