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일본 나고야 전문박람회에 중소기업 파견
울산 GO/Today2013. 11. 13. 10:12

 

 울산시는 울산경제진흥원과 공동으로 중소기업의 수출확대와 해외판로개척 지원을 위해 11월 13일부터 16일까지 4일간 '일본 나고야 전문박람회'에 지역 유망 중소기업 5개사를 파견할 예정입니다.

 파견업체는 로봇비전시스템차량용 블랙박스 생산업체인 (주)에이티엠(대표 류향기), 전기전자부품 생산업체인 (주)에스앤케이산업(대표 김명섭), 조선해양설계 업체인 에이스엔지이너링(주)(대표 김대환), 자동차 시트용 원단가공 업체인 (주)에스앤비(대표 이승지), 자동차프레스부품 생산업체인 (주)한텍테크놀로지 등입니다.

 울산시는 이번 박람회에 참가하는 기업체들에게 부스 임차비, 전시품 운송료, 통역비 등을 지원하여 참가 기업과 함께 적극적인 세일즈 활동을 펼칠 예정입니다.

 울산시는 연내 아랍에미리트 두바이 무역사절단 파견, 중국 국제 도료전 전시회 참가, 동남아 종합무역사절단 파견 등 지역 중소기업의 수출 경쟁력 강화와 동남아시아의 틈새시장 확대를 위해 무역사절단과 전시박람회 참가 등에 적극 지원을 아끼지 않을 방침입니다.

"이번 박람회를 통해 해당 중소기업의 수출증대와 판로개척에 크게 기여할 것입니다."

 한편, '일본 나고야 전문박람회'는 지난 2006년부터 개최된 비즈니스 박람회로, 자동차, 환경, 기계 등 폭넓은 전시 분야로 일본 최대의 박람회로 부상하고 있습니다. 특히, 올해 참가업체는 833개사 1,500부스로 최대 규모이며, 일본 도요타 그룹을 비롯하여 나고야 지역의 제조기업도 다수 참가하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