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1년 울산 관광 기념품 공모전' 결과 모두 30점이 입상작으로 선정됐습니다.

 8월 1일 오전 11시 본관 1층 전시실에서 권혁진 문화체육관광국장, 박형근 관광협회장, 입상자 등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1년 울산관광 기념품 공모전 시상식'을 개최하는데요.

 앞서 울산시는 7월27일 '2011년 관광기념품 공모전 심사위원회'를 개최, 총 75개 대상 작품(일반상품 43개, 창작아이디어 32개) 중 30개 작품(일반 20개, 창작아이디어 10개)을 '입상작'으로 선정했습니다. 분야별 입상 내용을 보면 '일반상품 분야'의 경우 '대상'은 호당도예 이동명씨의 '고래 '가, '금상'은 미목공예 공효용씨의 '옛날 농기구'가 각각 선정됐습니다. '창작아이디어 분야'의 경우 '대상'은 홍우도예 박향자씨의 '미인옹기'가, '금상'은 반구기획 유은해씨의 '장식을 겸한 왕대나무 생활용품'이 각각 차지했습니다.입상작에는 울산광역시 관광협회장 상패와 함께 일반상품분야는 대상 1명 450만원, 금상 1명 300만원, 은상 2명 각200만원, 동상 2명 각 150만원, 장려상 4명 각60만원의 상금이 주어집니다.

 또한, 창작아이디어분야는 대상 1명 200만원, 금상 1명 100만원, 은상 2명 70만원, 동상 2명 60만원, 장려상 4명 40만원의 상금이 수여됩니다. 입상작(30개)은 오는 8월 전국관광기념품 공모전에 출품되며 입상할 경우 수상업체별 시상금 및 생산 장려금 지원의 혜택이 주어집니다. 전시회는 오는 8월 3일까지 열립니다.

 < 2011년 울산관광기념품 공모전 수상자 명단>

   

구 분

   

 

비고

 

 

30

 

고래 愛

대 상

호당도예

이동명

 

옛날 농기구

금 상

미목공예

공효용

 

오죽이야기

은 상

잿골도요

한영석

 

약상과 약사발

은 상

한얼고가구

김종필

 

고래축제와 태화강 대나무숲

동 상

설선공예

손희숙

 

옹기찬합 그릇세트

동 상

옹기분수

신재락

 

만남-1

장려상

 

엄명주

 

민화칠보 장식품

장려상

 

이은주

 

현대와 선사의 만남

장려상

남천서각

윤재필

 

나비

장려상

서천도예

배도인

 

고래문양을 응용한 은 장신구

입 선

칠보공방

신동환

 

일출

입 선

도현도요

손진문

 

전통의 향기

입 선

 

김인태

 

가족

입 선

, 도예

조기만

 

백금 암각화 다기

입 선

운흥요

황수길

 

키미그라스에 들꽃을

입 선

한우리공방

김종순

 

한국의 문화재 액세서리

입 선

반구기획

유은해

 

꽃담에 핀 한국문화

입 선

홍우도예

박향자

 

넵킨 공예 액세사리

입 선

 

이은옥

 

옻칠 다구세트

입 선

토림도방

심인숙

 

 

   

구 분

업 체 

성 명

비고

미인옹기

대상

홍우도예

박향자

 

장식을 겸한 왕대나무 생활용품

금상

-

유은해

 

줄자와 바늘방석

은상

-

손희숙

 

울산 옹기와 배꽃

은상

-

서영섭

 

저탄소가죽

동상

-

신수자

이미향

 

淸 풍경

동상

-

변은주

 

깨비 아기장난감과 송이와

꾸리아이 장난감

장려상

나무의 꿈

강석근

 

암각화 고래다상과 찻잔받침

장려상

옛솔 목공예

윤정환

 

고래를 응용한 소품

장려상

 

권민규

 

목단문양 한글 필통

장려상

향산요

주민영

 



<
일반상품분야 대상 >


▶ 작품명 : 고래
▶ 출품자 : 호당도예 이동명



<
창작아이디어분야 대상 >



▶ 작품명 : 미인옹기 ▶ 출품자 : 홍우도예 박향자

 

Posted by 울산누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