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18일 여름철 물놀이 안전사고 주의보가 발령됨에 따라 물놀이 안전사고에 대한 각별한 주의가 요구됩니다.

 

 

 소방방재청 통계에 따르면, 최근 3년간(2010년 ~ 2012년) 발생한 여름철 물놀이 사고 인명피해는 135명으로 이 중 93명(68.9%)이 7월 말에서 8월 중순 사이에 발생 되었습니다.

 

 

 

 또한, 물놀이 안전사고 발생 주요원인은 안전수칙 불이행이 73명(54.1%)으로 가장 많았으며, 수영미숙 25명(18.5%), 음주수영 22명(16.3%), 파도․급류 12명(8.9%), 기구전복 3명(2.2%)등에 의한 사고였습니다.

 

 울산시는 최근 3년간 수영미숙으로 총 2명의 인명피해가 발생됐다.

 

 

 울시 관계자는 “물놀이 전에는 반드시 준비운동을 하고 구명조끼를 착용한 후 심장에서 먼 부분부터 물에 들어가는 등 물놀이 안전수칙을 준수하고, 인명사고 발생 시에는 무리하게 구조하지 말고 신속히 119구조대원에게 구조를 요청해야 한다.”라고 당부했습니다.

 

 

 

 한편, 울산시는 여름철 물놀이 안전관리 전담 T/F팀을 구성하여 특별대책기간(7.16~8.15) 중 비상근무를 실시하고, 물놀이 관리지역(9개소)과 물놀이 위험지역(1개소)에 대해 특별 관리하고 있습니다.

 

 

 또한 구․군 및 유관기관 등과 협력하여 안전시설 확충, 안전관리요원의 활동 강화, 주말 물놀이 관리지역 특별점검 등을 통해 물놀이 안전사고 예방 및 시민 홍보 활동에 강화하고 있습니다.

 

Posted by 울산누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