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수원 수질정화를 위해 조성된 '회야댐 인공습지'가 생태탐방 학습장으로 시민들에게 개방됩니다.

 울산시 상수도사업본부(본부장 김지천)는 지난해에 이어 오는 8월 1일부터 31일까지(한 달간) '2013년 회야댐 인공습지 생태탐방 프로그램'을 실시합니다.

 '회야댐 인공습지'는 총 17만 2989㎡ 규모로 노방들습지(12), 광터들습지 등 3개소로 구분하여 조성되어 있으며 갈대, 부들, 연꽃 등 수생식물 40여종이 심어져 있습니다. 탐방은 해설사의 설명과 함께 울주군 웅촌면 통천 초소에서 인공습지까지 왕복 4.6km 구간을 도보로 이동하면서 2시간 동안 진행됩니다.

 또한, 연잎차 시음회, 연근가공제품 제공, 퀴즈 등의 이벤트 행사도 마련됩니다.

 신청은 상수도사업본부 누리집(www.water.ulsan.go.kr) 탐방코너 또는 전화(229-6430~4)로 오는 8월 25일까지 사전 예약하면 됩니다. 참가비는 무료입니다. 대상은 초등학교 4학년 이상 학생과 일반 시민 등입니다.

 한편 상수도사업본부는 지난해 전국 최초로 상수원 보호구역인 회야댐 인공습지 생태탐방 프로그램을 운영한 결과 울산시민을 비롯, 인근 포항, 양산, 부산 등에서 총 2,800여 명의 탐방객이 다녀갔습니다.

 

#탐방코스 및 사진#

구 분

내 용

통천초소

도보이동(2㎞)

왕복 50분

통천초소 습지이동

- 회야댐 조성 역사

- 댐 조성 이전 생활 환경

- 상수원 보호구역내 생태 환경

(제1차 )

인공 습지

습지탐방

30분

노방들 1차 탐방

- 연, 수생식물, 갈대, 부들

- 수질정화 원리

(제2차)

인공 습지

  

습지탐방

30분

노방들 2차 탐방

- 백연, 분홍연, 홍연 등

- 수질 정화 원리

 

 

Posted by 울산누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