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청소년 개별관광객 적극 유치
울산 GO/Today2013. 7. 16. 10:55

  울산시가 청소년 '개별관광객'(FIT) 울산 관광 유치에 적극 나섰습니다.

 울산시에 따르면 한국철도공사(코레일)는 지난 2007년 여름부터 청소년을 대상으로 하는 '철도자유여행패스'(내일로, Rail) 제도를 도입하여 시행하고 있습니다. 철도자유여행패스는 KTX 50% 할인 이용, 기타 열차 무제한 이용 등이 가능한 '철도여행상품'입니다.

 이에 따라 울산시는 KTX울산역과 연계, 여름 휴가철인 7 ~ 8월 철도자유여행패스를 이용하여 울산관광을 하는 청소년 '개별관광객'들에게 '울산자유여행파우치'를 제작 제공키로 했습니다.

 울산자유여행파우치에는 울산자유여행교통카드(충전 1만 원), 지도, 울산관광가이드, 수첩, 스탬프 북 등의 내용물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이 중 울산자유여행 교통카드(U-EcoTour Pass)는 울산(U)의 생태관광(EcoTour)을 의미하는 것으로 총 400매가 제작됐습니다.

 청소년 개별관광객들은 울산에 도착하면 지정된 장소로부터 '울산자유여행파우치'를 무료로 제공받아 울산관광에 들어가는 것으로 일정이 진행됩니다. 또한 내용물 중 '스탬프 북'을 활용할 수 있는 '스탬프 북 관광지'(9곳)도 개발되어 있습니다. 관광지는 일산해수욕장, 대왕암공원, 울산대공원, 태화강대공원, 고래박물관, 울산박물관, 반구대암각화, 간절곶, 외고산 옹기마을 등입니다.

 울산시는 스템프 북 관광지 9곳 중 5곳 이상을 방문하여 스탬프를 완성한 후 울산여행 후기를 내일로 누리집(홈페이지) '내일로 게시판'에 올리면 추첨을 통해 선물을 제공합니다. 

 김 웅 관광마케팅 사무관은 "전국의 지자체에서 청소년 개별관광객 유치를 위해 다양한 홍보마케팅 펼치고 있다"면서 "울산자유여행파우치는 청소년 개별관광객 유치를 위한 새로운 개념의 접근 방법으로 상당한 호응을 받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라고 말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