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1 대구세계육상선수권대회 성공개최에 힘 보탠다
울산 GO/Today2011. 7. 12. 10:04


 울산시가 2011 대구 세계육상선수권대회 성공 개최를 위하여 지원에 적극 나섭니다.

 울산시는 7월 12일 오후2시 구관 3층 회의실에서 오동호 행정부시장 주재로 체육회, 교육청, 경북향우회, 구․군 관계 공무원 등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1 대구세계육상선수권 대회 성공개최를 위한 대책회의’를 개최한다고 밝혔습니다.




 울산시는 이에 따라 시 홈페이지 홍보 배너 설치, 각종 행사시 대회 홍보 영상물 상영, 환경전광판 및 BIS(버스정류소 안내단말기), 영상미디어보드, 성공기원 현수막 게시 등을 통한 대회 알리기에 적극 나서기로 했습니다.
또한  체육계, 상공계, 각종 단체, 향우회 등의 입장권 구입 홍보 및 공무원의 개별 관람을 적극 유도하기로 했습니다.
 특히, 육상연합회와 체육회 등 육상경기단체로 응원단(2개조)을 편성하여 경기장 분위기를 고조 시키는 한편 행정부시장을 단장으로 조직위원회를 방문하여 격려하는 등 울산시민의 대회 성공 염원 의지를 전달할 계획입니다. 
 이 밖에 영국선수단의 트레이닝캠프로 제공되는 종합운동장 주경기장 및 문수보조경기장을 최적, 최고의 훈련장소로 제공하기 위해 사용시설, 육상경기용품 보강 정비, 대내외 환경정비, 선수안전 등에 만전을 기하고 훈련장과 선수단이 이동하는 간선도로 주변에 영국국기를 게양하는 등 선수단의 기량 향상에 적극적인 도움을 제공할 예정입니다.

  울산시 관계자는 “이번 대책은 영남권 시도지가 2011 대구 세계육상선수권 대회 성공개최를 위해 공동 노력하자는 합의사항을 선도적으로 실천함으로써 향후 공동 관심사의 원활한 추진을 위한 업무 공조체제 구축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습니다.
 

한편 'IAAF세계육상선수권대구대회‘는 오는 8월27일부터 9월 4일까지 대구스타디움에서 212개국 6,000여명의 선수 및 임원, 기자단이 참가한 가운데 47개 종목에서 열띤 경기가 펼쳐질 예정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