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전운전 체험교육에 참여하세요!
울산 GO/Today2013. 2. 14. 15:48

 

 안전운행과 교통사고를 사전에 예방하기 위한 체험위주의 실질적인 교육이 올해에도 추진됩니다.

 울산시는 시민들이 안심하고 편안하게 대중교통을 이용하도록 시내버스 운전기사 신규 채용자와 교통발생 운전 기사 등 승무원 480여 명을 대상으로 '안전운전 체험 교육'을 실시합니다.

 교육은 2월 14일부터 3월 29일까지 국내 최초 선진국형 교육기관인 교통안전공단 안전체험교육센터(경북 상주 소재)에서 총 16회에 걸쳐 실시됩니다. 교통안전공단에 따르면 2012년 6월 기준 '안전운전 체험교육' 이수자를 대상으로 교육 효과를 교육 전후 24개월로 분석한 결과, 교통사고 감소율이 전국 48%, 울산 59% 감소된 것으로 조사되어 울산이 교육 효과가 매우 높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또 교통사고율을 보면 사고 발생건수는 교육 전 323건에서 교육 후 133건으로 59%의 감소율을 보였으며 중상자는 교육 전 176명에서 교육 후 72명으로 59% 감소율을 보였습니다.

 이와 함께 사회적 비용은 교육 전 84억 3109만 원, 교육 후 37억 3882만 원으로 56%가 감소됐고 교통법규위반에 의한 교통벌점은 교육 전 7551점에서 교육 후 2196점이 감소된 4635점으로 나타나 61%로 감소되었습니다.

 울산시는 '안전운전 체험 교육 이수제'가 정착되면 교통사고율이 60%이상 감소하여 버스 자동차 보험료도 줄어들어 업체 경영개선에 도움은 물론, 시민들이 보다 안전하게 대중교통을 이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한편, '안전운전 체험교육'은 가상 도로 공간 주행을 통한 운전 습관 및 태도 교정, 돌발 상황, 긴급제동, 정속주행, 위험예측 및 회피요령 등 다양한 특수 상황의 위험 요인에 대한 이해와 한계 체험 등 운전기사들이 현장에서 접할 수 있는 실제상황을 직접 체험함으로써 사고예방 능력을 향상하는 프로그램입니다.

 울산시는 2009년도부터 2012년도까지 안전운전 체험교육을 실시하여 버스 승무원 1500여 명 중 1000여 명이 교육을 받은 바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