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는 6월18일 ~ 19일 … 태화강 남측 둔치

시민 다문화 가족 1만명 ‘하나의 꿈, 하나의 세계’ 펼쳐
  시민과 다문화 가족이 함께 어울리는 축제가 다채롭게 마련된다.
  울산시는 오는 6월18일 ~ 19일 2일간 태화강 남측 둔치(태화교 동편)에서 시민, 다문화 가족 등 1만 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2011 다문화 축제’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하나의 꿈, 하나의 세계’를 주제로 열리는 이번 축제는 △다문화 행복타운 △무대공연 △경연마당 △부대마당 등 주로 문화적 차이 해소를 위한 다문화 체험의 장으로 마련된다. 
  개막식은 6월18일 오후 6시 메인무대에서 박맹우 울산시장, 박순환 시의회 의장, 유관 기관 단체장, 시민, 다문화 가족 등 20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다문화 퍼레이드및 콘서트 등으로 열린다.
  다문화 체험 공간인 ‘다문화 행복타운’은 한국, 중국, 일본, 베트남, 필리핀, 몽골, 캄보디아 등 7개국의 타운으로 꾸며져 다양한 체험과 전시물을 관람할 수 있다.
  ‘무대 공연’에서는 전통공연(인디오, 멕시코 전통악기 등), 다문화 퍼포먼스(필리핀 아크로바틱 등), 다문화 콘서트, 다문화 춤(대만 사자춤, 브라질 쌈바 춤 등) 등이 공연된다.
  이밖에 ‘경연마당’으로 도전 다문화 골든벨, 도전 韓cook국 요리왕, 한국어 말하기 대회, 다문화 가족 한국생활수기 공모전 등이, ‘부대행사’로 다문화 한마음 걷기 퍼레이드, 다문화 영화제 등이 마련된다.

Posted by 울산누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