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민들의 교통 불편 우리들의 아이디어로 개선한다.

  울산시의 ‘제2기 교통 모니터단’이 활발할 활동을 펼치고 있다.
  울산시는 교통 수요자 입장에서 생활 현장에서 발생하는 교통·도로 환경에 대한 시민들의 불편, 개선, 아이디어 등의 모니터링과 교통정책에 대한 홍보 및 여론 수렴을 위해 ‘제2기 교통 모니터단’(50명)을 지난 2월23일 구성 운영하고 있다.
  운영 결과 지난 100일(6월 8일 현재) 동안 접수된 제보는 총 93건.
  버스·택시 이용불편 19건(20%), 자전거 도로 이용불편 14건(15%), 버스 정류소 개선 13건(14%), 교통신호 불편 10건(11%), 불법주정차 9건(10%), 도로정비 9건(10%) 기타 19건(20%) 등이다.
  울산시 관계자는 “대중교통의 품격을 높이기 위한 개선안과 다양한 아이디어 등이 지속 발굴 접수 되고 있다” 면서 “정기 간담회 실시, 교통관리센터 견학, 시티투어 실시, 표창 등 모니터들의 봉사정신을 높이고 자긍심을 지원할 수 있는 다양한 시책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Posted by 울산누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