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남알프스 산악관광 활성화를 위한 전국 산악연맹 관계자 초정 팸투어가 실시됩니다.

 울산시는 오는 9월 8일 ~ 9일(1박2일) 전국 시도 산악연맹 회장단(36명)을 초청, 울산시의 우수한 관광자원을 소개하고, 영남알프스 하늘억새길을 등반할 예정입니다. 이번 팸투어는 신()관광 도시로서의 울산을 전국에 알리고, 특히, 10월 한 달간 영남알프스 일원에서 개최되는 '2012 영남알프스 억새대축제'를 집중 홍보하여 전국 산악인들의 참여를 적극 유도하기 위해 마련됐습니다.

 주요일정을 보면, 첫째 날인 8일에는 국내 유일의 고래박물관과 고래생태체험관을 탐방하고, 울산 장생포의 대표적 음식인 '고래밥상'을 맛볼 예정입니다. 또한 생태관광해설사의 태화강 성공신화 스토리를 들으면서 십리대숲과 백로 등 태화강 생태관광을 체험합니다. 둘째 날인 9일에는 영남알프스 하늘억새길을 등반합니다.

 등반 코스는 간월산장에서 출발하여 홍류폭포를 지나 신불산 공룡능선(칼바위)을 타고 신불산 정상으로 오르며 신불산 정상에서 영남알프스 전경을 본 후 간월재를 거쳐 등억온천으로 하산하여 온천체험을 할 예정입니다.

사진/영남알프스 http://www.yeongnamalps.kr/ALPS/ 

 울산시는 이번 전국의 산악연맹 회장 및 대표단이 직접 영남알프스의 절경과 곳곳의 역사 생태계를 체험함으로써 생생한 관광후기를 전국 산악인들에게 홍보하게 되므로 울산관광의 전국적 홍보효과를 기대해 봅니다. 또한 영남알프스는 KTX 울산역 개통으로 서울에서 2시간 정도의 가까운 거리에 있어 앞으로 전문 산악인들뿐만 아니라, 일반 여행객들에게도 하이킹 코스로 인기가 많을 것으로 예상되고 있습니다.

 한편 은빛 억새가 장관을 이루는 영남알프스에서 10월 한 달 동안 열리는 '2012 영남알프스 억새대축제'는 산악 등반대회, 산속 음악회, 전국 MTB 대회, 울주 오디세이, 페러글라이딩, 마운틴탑 페스티벌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진행됩니다.

 

 

 

Posted by 울산누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