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곡백과가 무르익는 천고마비의 계절 가을이 울산에도 찾아왔습니다.

 높고 푸른 하늘 아래 시원한 바람과 따스한 햇살을 맞고 있노라면 어디론가 떠나고 싶어지기 마련이죠. 울산에서는 어디에서 가을의 운치를 잘 느껴볼 수 있을까요?? 울주군에 위치한 석남사는 가을과 너무나도 잘 어울리는 곳인데요. 울산누리와 함께 석남사로 떠나 볼까요?

 석남사(石南寺)는 울주군 상북면 덕현리에 여승 수도의 도량으로 자리잡고 있습니다.

 이 석남사는 신라 헌덕왕 16년(824)에 가지산 보림사의 개종자 도의국사가 창건하였다고 합니다. 일찍이 도의국사는 영산 명지를 찾다가 이 곳 가지산의 법운지를 발견하고 터를 정한 뒤, 신라의 호국을 염원기도하기 위하여 석남사를 창건한 것입니다.

 조선 제 18대 현종 15년 (서기 1674년) 탁영( ), 선철(善哲)선사(禪師)에 의하여 중건되고 다시 제 23대 순조 3년(서기 1803년) 침허(枕虛) 수일(守一) 선사 등에 의하여 중수(重修)되었습니다.

 오랜 세월이 흐르면서 황폐해졌으나, 그래도 신라고찰의 모습이 남아있었으나 이마저도 1950년대의 한국전란으로 모두 파괴되어 버렸다. 그 후 비구니(比丘尼)인 인홍스님께서 주지로 부임한 이후 온통 폐찰이 되다시피 된 석남사를 재건한 것입니다.

 먼저 대웅전, 극락전, 그 밖의 부속시설을 중수중창을 하고 나서 그 다음에 종각, 침계루, 심쇄당, 무진료, 상락료 등을 신축하여 사찰의 면모를 일신케 하였습니다. 이 곳의 삼층석탑은 824년에 도의가 호국의 염원 아래 2층 기단 위에 3층으로 세운 것이며 원래는 대웅전 앞에 있었으나 1973년에 현재 위치로 옮겨 세웠다. 경내에는 도의국사의 부도 (보물 369호), 3층 석가사리탑, 3층 석탑(지방유형문화재 제5호), 석남사 수조(문화재자료 제4호)등의 유물이 보존되어 있습니다.

 

<석남사 입장료>

#개인 입장료 - 성인 : 1,700원 / 청소년 : 1,300원 / 초등학생 : 1,000원

#단체 입장료(30명 이상) - 성인 : 1,500원 / 청소년 : 1,000원 / 초등학생 : 800원

<석남사를 거쳐가는 등산 코스>

코스

등산코스

거리

소요시간

코스 1

석남사(출발) → 옥류동 → 밀양재 → 가지산

4km

3시간

코스 2

정류장(출발) → 주능선 → 갈림길 → 중봉 → 밀양재 → 가지산

6.7km

3시간 30분

코스 3

석남터널(출발) → 주능선 → 갈림길 → 중봉 → 밀양재 → 가지산

6.7km

4시간 30분

코스 4

석남사(출발) → 임도 → 쌀바위 → 가지산

6.2km

4시간

 

소재지 : 울산 울주군 상북면 덕현리 1064

전화번호(문의처) : 052-264-8900

 

자료 및 사진출처 : 영남알프스 (http://www.yeongnamalps.kr/ALPS/)

 

 

Posted by 울산누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