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자동차의 날을 기념하는 행사가 풍성하게 마련됩니다.

 울산시는 오는 5월 10일부터 13일까지(3일간) 자동차부품기술연구소, 울산대체육관, 현대자동차, 울산체육공원 등에서 '제6회 울산 자동차의 날 행사'를 울산테크노파크 주관으로 개최할 예정입니다. 앞서 울산시는 '울산 자동차의 날'을 기념하여 시청사 울타리에 현대자동차와 협력업체 등 자동차 업체 회사기를 5월 4일부터 게양, 기업인과 근로자들의 자부심을 높이기로 했습니다.

 주요 행사를 보면 '울산 자동차의 날 기념식'이 5월 10일 자동차부품기술연구소에서 지역기관단체장, 자동차 관련 기업인, 근로자 등 1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립니다.

 특히 이날 기념식에 이어 자동차 안전성 평가에 신뢰와 권위를 인정받고 있는 미국도로안전보험협회(IIHS, Insurance Institute for Highway Safety)가 신규로 발표한 시험법으로 '자동차 충돌 시험 시연회'를 갖게 됩니다. 이 시험은 국내에서 유일하게 울산자동차부품기술연구소 안전시험전문센터에서 가능하기 때문에 자동차 관련 기관의 관심을 모을 것으로 기대됩니다. 또한 '미래 자동차 산업 발전 방안 세미나'가 5월 10일 자동차부품기술연구소에서 자동차 산업 관련 기업체 관계자 등 1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됩니다.

 세미나에서 김기훈 그린카 PD(한국산업기술평가관리원)가 '한국의 그린카 발전 전략 및 정부 정책'을, 김철수 부장(현대자동차)이 '현대자동차의 전기자동차 개발 동향'을, 손준우 박사(대구경북과학기술원)가 '지능형 차량 및 자동차 IT 융합기술'을 발표합니다. 이와 함께 '학생 모형 자동차 F1 자동차 제작경주 대회0'가 5월 12일 울산대 체육관에서, '자동차 무상 점검 서비스'가 5월 10일, 13일 울산종합운동장, 울산체육공원 주차장에서 각각 마련됩니다.

 이밖에 현대자동차 생산 공장을 견학하는 '시민 기업체 현장 견학'이 5월 10일, 자동차 산업 종사인과 가족, 그리고 누구나가 참가할 수 있는 '자동차인 건강 달리기 대회'가 5월 12일 태화강 고수부지에서 각각 열립니다.

 '울산 자동차의 날'(5월 12일)은 고종황제 어차를 시작으로 자동차 역사 반세기를 맞아 자동차 수출 누계 1000만대를 돌파했던 1999년 5월 12일을 기념, 지정됐습니다.

 

 

 

Posted by 울산누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