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영유아 필수예방접종 전액 무료화
울산 GO/Today2011. 12. 26. 15:52



울산시는 내년부터 12세 이하 아동이 병·의원에서 ‘국가필수예방접종(8종)’을 받을 경우 비용을 전액 지원한다고 밝혔다. 


 국가필수예방접종의 경우 기존 보건소에서는 무료로 실시했으나 병·의원에서는 백신비만 지원하고 행위료 1만5,000원을 본인 부담으로 했습니다. 국가필수예방접종은 BCG(결핵), B형간염, DTaP(디피티· 파상풍·백일해), 소아마비, MMR(홍역·볼거리·풍진), 수두, 일본뇌염, Td(파상풍·디프테리아) 등 8종입니다.

 2012년 접종대상은 총 6만331명, 사업량은 20만7,421건(보건소 4만6,788건, 병의원 16만633건) 등입니다. 사업비는 총 40억8,500만 원이 투입됩니다. 

 울산시는 전액 무료 접종이 시행되면 접종률 향상은 물론, 부모들의 경제적, 시간적 부담을 덜어주며, 저출산 극복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