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애인전용주차구역은 장애인들이 이용할 수 있도록 꼭 비워두세요."

 

울산시에서 11월 12일부터 12월 11일까지 한 달간 ‘장애인전용 주차구역 일제 단속 및 합동점검’을 실시합니다. 전국 일제 단속기간은 11월 12일과 13일 이틀간이었는데요. 민원 및 주차위반 빈발 지역을 자체적으로 선정하여 단속을 실시했는데요. 여전히 얌체 주차족이 많이 적발되었습니다.

 

 


11월 14일인 오늘부터는 판매시설, 공공시설 등에 대한 민관합동점검에 들어갑니다.

단속 및 점검사항은 아래와 같습니다.

▲ 주차표지 미부착 차량의 장애인전용주차구역 주차
▲ 주차가능 사각형 구형 주차표지 부착차량
▲ 주차불가표지(사각형 표지) 차량의 전용구역 주차
▲ 주차가능표지 부착차량이나 보행장애인 미탑승차량
▲ 보호자 운전용 차량에 보행장애인 미탑승 차량
▲ 주차표지의 위변조 및 표지 불법 대여
▲ 물건적치 및 주차면을 가로막는 주차방해 행위 등

 

 

 

 

단속에 적발된 차량은 장애인 주차 전용구역 불법주차의 경우 10만 원, 주차방해 행위 50만 원, 장애인주차표지 위·변조 및 대여, 양도시 200만 원의 과태료가 각각 부과됩니다. 이번 일제단속 기간이 끝나도 장애인 전용주차구역의 지속적인 점검은 물론 단속을 실시할 예정입니다.

 

 


이번 단속이 끝나도 장애인 주차구역에 대한 시민들의 인식이 바뀌고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 편리한 생활을 할 수 있는 바람직한 주차 문화가 자리잡길 바랍니다.


 

Posted by 울산누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