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는 오는 10월부터 3개월간 알뜰교통카드 시범사업을 추진합니다.
울산 시민들의 교통비 부담 완화 및 대중교통 이용 활성화를 위해 본격적으로 추진하는 사업인데요.
[알뜰교통카드] 는 국토교통부에서 교통비 30% 절감을 위해 추진 중인 국정과제입니다. 올해 말까지 시범사업을 거쳐 개선사항을 보완해 2020년 전국으로 확대ㆍ시행될 계획인데요.

 

 

 

 

알뜰교통카드(정기권)

 

▲ 알뜰교통카드 앞/뒤

 

- 월 40회 정기권 구매 시 44회 이용(5.5만원권 5만원 구매, 10% 할인)
- 정기권 방식의 전국호환 선불형 교통카드를 사용하되, 환승할인 유지

(카드형태) 알뜰교통카드(flat카드) 또는 모바일카드
(카드충전) BOX 충전상 등 판매‧충전 / 모바일 충전

 

 

 

정기권 형태로 월 44회 사용할 수 있는 5만 5,000원권의 교통카드를 10% 할인된 5만원으로 발행(충전)되며, 정기권 사용자에 한해 추가로 모바일 플랫폼(스마트폰 앱)을 활용한 보행ㆍ자전거 마일리지를 최대 20%까지 지급합니다.

이 경우 정기권 구입 시 10% 할인과 적립한 마일리지를 정기권 구입 시 사용(최대 20%)하면 최대 30%까지 교통요금 할인 효과가 있습니다. 단 정기권은 충전일로부터 1개월, 44회 사용분이며 미 사용 시 잔액은 소멸됩니다.

 

 

 

 

보행‧자전거 마일리지 도입
- 정기권 이용자에 한하여 보행‧자전거 마일리지(최대 20% 절감) 지급
*월 최대 11,500원, 연간 138천원 절감
- 출발, 도착 등 GPS 위치정보(자가인증) 기반
*앱을 통해 대중교통과 연계하여 보행‧자전거 이용한 만큼 마일리지를 적립하고, 정기권 충전 비용에 사용

 

 

 


본격적인 사업에 들어가기에 앞서 울산에서는 알뜰교통카드 시민체험단 500명을 모집해 3개월 간 운영할 계획입니다.

체험단 대상은 출ㆍ퇴근 등 정기적으로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만 19세 이상의 울산시민으로, 체험단에게는 알뜰교통카드가 제공되며 본인이 인근 충전소나 모바일(앱)로 충전 후 1개월간 사용할 수 있습니다.

 

체험단은 시 홈페이지(www.ulsan.go.kr)에 9월 10일부터 신청 가능하며, 오는 10월부터 3개월간 체험단으로 참여하게 됩니다.

 

 

 


정기권 사용자는 모바일 플랫폼(스마트폰 앱)을 활용해 보행ㆍ자전거 마일리지 적립이 가능하며, 1개월 사용 후 추가 충전 시 마일리지를 활용해 정기권 구매가 가능합니다.


정부의 대중교통비 30% 절감을 위한 시범사업의 성공적 추진을 위해서는 여러분의 참여가 필요합니다! 3개월간의 시범사업을 통해 교통카드와 마일리지 앱 등을 개선하고 보완해 나가며 모든 사람들에게 도움이 되는 사업으로 거듭났으면 합니다.

 

 


 

Posted by 울산누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