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에서 11월 2일까지 매주 금요일 총 15회에 걸쳐 '2018년 농산물 정례 직거래 장터'를 개장합니다.

지난 금요일인 8월 10일부터 시작되었으며, 매주 금요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북구 진장동 농수산물유통센터 공터에서 열립니다.

 

 

 

농협중앙회 울산지역본부가 주관하는만큼 울산의 농가에서 직접 재배한 다양한 농산물을 만날 수 있는데요. 장터에서는 울산시 관내 140여 농가가 직접 참여해 배, 토마토, 쌀, 채소와 떡, 배빵, 배즙 등 지역 농산물과 농산물가공품을 저렴한 가격으로 구매 가능합니다.

 

 

 

생산자ㆍ소비자 모두에게 도움이 되는 유통체계를 구축하기 위한 취지로 시작된 장터인데요.
로컬푸드 참여농가는 물론 청년창업농, 사회적 기업 등 경쟁력이 낮은 생산자에게는 안정적인 판로를 제공하며 소비자는 품질 좋고 다양한 농식품을 합리적인 가격에 구매할 수 있는 좋은 기회랍니다.

 

 

 

우수농산물 생산 참여 농가를 확대하고, 생산자 및 로컬푸드 참여 농가를 대상으로 안전성 교육, 유통 농산물 잔류농약 검사 등을 계속해서 진행하고 있답니다. 그러니 안심하고 구매하셔도 된답니다.


소비자들이 믿고 먹을 수 있도록 엄격한 품질관리 강화로 안전하고 위생적으로 재배된 농산물들이랍니다.
울산 시민 여러분들도 직거래장터를 활용해 좀 더 건강하고 신선한 농산물 구매하시길 바라요.

 

 

 

Posted by 울산누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blog.ulsan.go.kr BlogIcon 명품서진 2018.08.13 21: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매주 금요일 10시부터 농수산 직거래 첨 알았어요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