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두가 기다려 온 설날이 얼마 남지 않았습니다. 요즘같이 바쁜 시대에 명절은 그리운 얼굴들을 만날 소중한 기회인데요. 더 즐겁고 알찬 시간 보내시라고, 설 연휴 울산의 가볼만한 곳을 소개해드리겠습니다.

 


 


1. 대곡박물관 설날 세시풍속 체험행사


 

첫 번째로 소개할 것은 울산대곡박물관의 설날 행사 소식입니다. 신년에 빠질 수 없는 운세보기부터, 전통 공연과 각종 체험 프로그램들이 기다리고 있어요. 평소에 쉽게 볼 수 없는 전통 예술 공연 관람의 기회와 황금 개, 노리개 만들기 및 복 바느질 등을 체험해볼 수 있습니다.
 
이뿐만 아니라 행사 기간 내내 전래 민속놀이, 칠교놀이, 대형 윷놀이와 같은 상시 프로그램도 즐길 수 있습니다. 기획전시실에서는 ‘조일리에서 만난 고대 울산인’이라는 제목의 특별전도 열리니 놓치지 마세요!

 

 

 

① 행사기간 : 2018년 2월 15일(목) ~ 2월 18일(일)
② 행사장소 : 대곡박물관 시청각실, 1•2층 로비, 전시실 등(울산 울주군 두동면 서하천전로 257)
③ 행사내용 :

    1) 신년 운세보기(2/15) : 시청각실
    2) 전통 예술공연(2/15~17) : 1층 로비 및 앞마당

                                           15~16일 공연) 14:00, 16:00
                                           17일 공연) 11:00, 14:00, 15:00 
    3) 체험프로그램(2/15~17) : 황금 개와 함께!, 황금 개 만들기, 노리개 만들기, 복 바느질
    4) 상시프로그램(2/15~18) : 금줄 엮기, 칠교놀이, 고무신 날리기,

                                          대형 윷놀이와 윷점 보기, 전래 민속놀이
    5) 특별전(2/15~18) : 기획전시실, ‘조일리에서 만난 고대 울산인’전

 

 

 


2. 울산대공원 설맞이 민속놀이마당

 

울산 시민들의 대표 쉼터인 울산대공원 역시 설맞이 행사를 준비했습니다. 오는 설 연휴 4일 동안 가족들이 함께 즐기기 좋은 전통 민속놀이마당을 운영하는데요.
 
윷놀이, 고리던지기, 제기차기, 팽이치기 등 옛 시절의 향수를 불러일으킬 놀이들을 체험할 수 있습니다. 전통 놀이에 대해 잘 모를 아이들과 즐겁게 소통할 기회가 될 거예요. 또한 설날에 울산을 찾은 시민들을 위해 울산대공원 주차장을 무료로 개방하니, 많은 이용 바랍니다!

 

 

 

① 행사기간 : 2018년 2월 15일(목) ~ 2월 18일(일) 09:30~17:30
② 행사장소 : 울산대공원 정•동문 광장 및 장미원 내(울산시 남구 대공원로 94)
                  ※ 2/15~18 설 연휴기간 주차장 무료개방
③ 행사내용: 윷놀이, 투호, 제기•비석•팽이치기, 고리던지기 등

 

 


3. 울산박물관


 

 

울산박물관은 울산의 과거와 현재, 미래를 아우르는 울산의 대표 박물관입니다. 선사시대부터 1962년 울산공업지구 출범까지의 역사를 다루고 있어 울산이라는 도시의 성장을 자세히 배울 수 있는 곳이죠.

 
울산공업지구 출범 이후 울산 산업이 본격적으로 발달하는 과정과 그 여정을 함께 한 주역인 울산 시민들의 모습을 살펴볼 수도 있답니다. 한편 특별전시실에서는 2017년 광역시 승격 20주년과 울산 방문의 해 등을 기념하는 전시가 열리고 있어요. 공업화 이전, 이후 울산 모습을 볼 수 있어 가치 있는 전시입니다.

 

 

 

① 위치 : 울산 남구 두왕로 277
② 이용시간 : 09:00~18:00 (매표 17:00까지)
특별전 <울산, 삶으로 미래를 품다 – 사진으로 보는 그 시절 울산>
    - 전시기간 : ~2018년 3월 4일(일)까지
    - 전시장소 : 특별전시실2

 

 

 

이상으로 설 연휴에 가볼 만한 곳들을 소개해드렸습니다. 단순한 연휴가 아니라 설날의 의미를 되새기고, 그와 함께 전통 놀이나 문화를 체험해 볼 수 있어 좋아요. 울산에서 기억에 남을 설 연휴를 보내시기 바랍니다!

 

 

 

Posted by 울산누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위로